Los Angeles

Overcast
64.2°

2018.09.24(MON)

Follow Us

2017년 BC 새 이민자 3만8000명

[밴쿠버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8/03/23 18:06

지난 3개월 인구증가 70%가 이민자

알버타 정착 이민자 수 BC보다 많아

세계적으로 선진국들이 출산율 저하로 인구증가율이 정체되는 모습을 보이지만 캐나다는 세계에서 가장 친 이민정책을 바탕으로 인구증가에 이민자의 덕을 톡톡히 보고 있다.

연방통계청이 발표한 캐나다 인구통계 관련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4분기 새 이민자 수는 총 5만 5048명이었다. 이는 예년의 4분기 수에 비해 높은 편이었다(표 참조). 이는 작년 4분기 전체 인구 증가율의 70%를 담당했다.

이번 통계자료에서 2017년 총 새 이민자 수는 전국적으로 28만 6487명으로 나타났다.

이중 BC주에 정착한 수는 3만 8456명이었다. 이는 전체 이민자 중 13.4%를 담당했다. 온타리오주는 총 11만 1955명으로 39.1%를, 퀘벡주는 5만 2399명으로 18.3%, 그리고 알버타주가 BC주보다 많은 4만 2017명으로 14.7%를 차지했다. 마니토바주는 1만 4699명, 사스카추언주는 1만 4682명이다.

비영주권자로 캐나다에 들어온 임시 거주자와 다시 돌아간 거주자를 보여주는 순 비영주권자 수에서 작년에 캐나다 전체로 13만 9869명이 늘어났다.

이중 BC주는 2만 3686명으로 전체의 16.9%를 차지했다. 온타리오주는 7만 6213명으로 54.5%, 퀘벡주는 3만 2271명으로 23.1%를 기록했다. 알버타주는 새로 온 임시 거주자보다 돌아간 거주자가 더 많아 마이너스를 기록했다.

이렇게 새로 비영주권자 수가 증가하거나 늘어나면서 캐나다의 비영주권 거주자의 총수는 현재 총 97만 3826명으로 추산된다. 이중 BC주는 20만 765명으로 온타리오주의 45만 3943명에 이어 2번째로 많았다. 퀘벡주는 15만 2027명, 알버타주는 7만 8116명으로 추산된다.

올 1월 1일 기준으로 캐나다 전체 인구는 3696만 3854명으로 추산된다. 이전 분기에 비해 0.2%가 늘어난 수치다. BC주는 484만 9442명으로 추산돼 전체 인구의 13.1%를 차지했다. 온타리오주는 1431만 8750명으로 38.7%, 퀘벡주는 843만 9925명으로 22.8%, 그리고 알버타주는 BC주보다 53만 명 적은 431만 8772명으로 11.7%를 차지했다.

작년 한 해 동안 다른 주로 전출하거나 다른 주에서 전입으로 이동한 수도 나왔다.

BC주의 경우는 전입이 6만 452명명 그리고 전출이 5만 250명으로 순전입 수가 1만 202명을 기록했다. 온타리오주도 2만 2143명의 순전입을 기록했다. 하지만 퀘벡주는 7636명의 순유출을, 알버타주도 6811명의 순유출을 각각 기록했다.

작년 BC주의 총 출생자 수는 4만 4375명, 그리고 사망자 수는 3만 8186명으로 자연인구 증가수는 6189명을 기록했다.

/밴쿠버 중앙일보 표영태 기자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