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49.3°

2019.02.18(MON)

[앵글 시카고]강태공과 물고기

[시카고 중앙일보] 발행 2009/04/02 미주판 2면 기사입력 2009/04/02 17:47

배미순/시인

마리스텔라 전(갤러리 41)의 ‘바다를 기다리며’

마리스텔라 전(갤러리 41)의 ‘바다를 기다리며’

당신은 늘 바다를 향해
나는 늘 하늘을 향해
당신은 줄곧 내려다 보면서
나는 줄곧 올려다 보면서
당신은 붙잡고 싶어 안달하면서
나는 붙잡히고 싶어 안달하면서
정말 열심히 살아왔지요

새벽 여명이 종일 끌고오는
풀잎 끝 이슬이나 바다의 낙조처럼
아롱거리는 미립자의 세상 그 너머
언제나 그리워한 따뜻한 등불들
잡힐 듯 잡히지 않는 그 순간에도
터질듯한 고뇌와 희망의 쳇바퀴
맨 몸으로 돌리고 돌리면서
앞으로도 열심히 살아야지요.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