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홈 LA NY Chicago SF DC Atlanta Montgomery Texas Seattle San Diego Vancouver Toronto 한국중앙일보
> 뉴스 > 오피니언 > 외부 기고 칼럼
기사목록|  글자크기
백세까지 건강한 삶 위한 대책 필요해 [ASK미국-보험 안젤라 변 재정전문가]
안젤라 변/재정 전문가
  • 댓글 0
[LA중앙일보]    발행 2017/07/12 경제 12면    기사입력 2017/07/11 19:52
  • 스크랩
▶문= 자녀들이 모두 성장하였습니다. 나이 들어도 생명보험 필요한가요?

▶답= 올해 53세인 고객께서 가지고 있는 TERM 보험을 평생이 보장되는 종신보험으로 건강검진 없이 컨버젼 변경을 하시면서, 그 동안에는 아이들 때문에 가지고 있던 TERM 보험을 부부를 위한 플랜으로 목적을 두고 변경을 하셨습니다.

자녀들을 대학에 보내고 한숨 돌린 50대분들 중에 이제는 아이들을 다 키웠으니 생명보험이 필요 없겠구나 하시는 분들이 계시다면 다시 한번 신중히 검토해 볼 필요가 있겠습니다. 불의의 일을 당하게 될때, 경제력이 없는 부부 중 한명은 힘들어지는 상황을 겪을 수 도 있지만, 그보다 더 중요하고 놓치지 말아야 할 부분은 오래살수록 높아지는 부부의 건강 리스크에 대한 대책이 필요하다는 것입니다.

'미국은 나이 들면 정부에서 모든 것을 케어 해 주니까 좋다?' 메디 케어 및 대부분의 건강 보험 플랜은 장기 간병 및 지원 서비스 비용을 지불하지 않습니다. 건강보험과 메디케어가 해법이 될 수 없습니다. 최근 한 보험사 조사의 응답자 73%는 심각한 건강문제가 백세 인생의 주요 걱정이라고 말합니다. 미국 파산의 60%는 의료파산으로 심장마비, 뇌졸중, 암과 같은 심각한 질병을 겪에 되면서 의료비용과 직접 연계되어 있습니다. 파산한 환자 80%는 건강보험에 가입했음에도 치명적인 질병으로 인한 치료 비용이 계속 상승함에 따라 재정적 재앙으로부터 보호를 받지 못하고 있습니다. 리빙베네핏 (살아있을때 내가 받는 혜택)이 있는 생명보험은 보험 계약자의 사망 시 받는 기본 프로텍션은 물론, 만성질환과 말기질환의 경우 생명보험금을 미리 받음으로써, 많은 돈을 필요로 하는 가정의 비상상황에 사용할 수 있도록 디자인되어 있습니다.

또 TERM보험이나 종신보험에도 추가비용 없이 다양한 플랜이 나와 있습니다. 건강 의료보험이 커버하지 못하는 격차를 해소하고 주변에서 흔히 볼 수 있는 의료 파산으로부터 보호합니다.

내가 평생 열심히 일하고 이제 은퇴를 했을때, 사고나 질병으로 평생의 노력이 물거품이 될 처지를 겪게 될 때, 여러분의 대책은 무엇인가요? 이제까지 아이들 뒷바라지 하고 저축하며 바쁘게 달려왔습니다. 은퇴준비로 부동산, 펀드나 IRA 등 자산을 만드는 것도 매우 중요합니다.

▶문의: (858) 943-1559


  • 스크랩

 
recruit rent market car sale

인기건강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