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닫기

Los Angeles

67.0°

2021.01.21(Thu)

LA 메트로(Metro) 요금 스마트폰 앱으로 낸다

[LA중앙일보] 발행 2018/01/05 미주판 3면 입력 2018/01/04 23:49

LA시 대중교통, 메트로 요금을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으로 지불하는 기술이 개발되고 있다.

4일 LA교통국은 "현금이나 충전식 교통카드인 탭(TAP)카드 없이도 승객이 본인의 스마트폰에 애플리케이션을 다운로드 받아 요금을 낼 수 있는 시스템을 올해 안으로 구축할 예정"이라고 발표했다.

기술 개발은 탭카드 시스템을 만들어낸 큐빅사가 맡는다. 승객은 기존 탭카드와 스마트폰 방식 중 편한 쪽을 선택해 요금을 지불하면 된다.

큐빅사 매트 콜 대표는 "메트로와 다시 한번 더 일하게 돼 기쁘다"며 "LA시 이동·접근성을 높이고 승객이 대중교통을 보다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해당 기술은 지난 2016년부터 LA교통국이 추진해온 '자전거 공유(Metro Bike Share) 프로그램'에도 적용될 예정이다. 현재 LA카운티 전 지역에는 120여 개가 넘는 공유 자전거 대여소가 운영되고 있다.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