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닫기

Los Angeles

67.0°

2020.09.26(Sat)

로메인 상추 먹어도 된다…CDC "더이상의 피해 없어"

[LA중앙일보] 발행 2018/01/27 경제 1면 기사입력 2018/01/26 19:38

미국과 캐나다 소비자들의 우려를 낳았던 '로메인 상추(Romaine lettuce) 대장균 사태'가 종결됐다.

컨수머리포트는 질병통제예방센터(CDC)와 연방식품의약청(FDA)의 조사 결과 녹색 채소 관련 대장균 감염 사례가 더 이상 보고되지 않았다고 전했다. CDC와 FDA는 지난해 말 발생한 녹색 채소 식중독 사태와 관련 구체적으로 어느 업체가 공급한 어떤 종류가 원인이었는지 정확히 밝혀내지는 못했지만 로메인 상추가 그 원인일 것으로 추정해왔다.

CDC 측은 "이미 마지막 피해 사례가 보고된 시점이 한 달이 지났으므로 로메인 상추 역시 다시 판매돼도 문제 없을 것"이라 밝혔다.

하지만 FDA 측은 "원인이 밝혀질 때까지 조사는 계속될 것"이라고 밝혔다.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김준서 이민법 변호사

김준서 이민법 변호사

클라라 안 플래너

클라라 안 플래너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