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72.8°

2018.11.17(SAT)

Follow Us

'인앤아웃 햄버거' 불매 논란…2만5000달러 공화당에 기부

[LA중앙일보] 발행 2018/08/31 미주판 6면 기사입력 2018/08/30 19:23

반 트럼프 주민들 "먹지말자"

인기 햄버거 레스토랑 '인앤아웃'이 가주 공화당에 기부했다는 사실이 알려지면서 온라인 상에서 인앤아웃 보이콧운동이 시작됐다.

28일 공시된 정당 기부금 현황에 따르면 인앤아웃은 가주공화당에 2만 5000달러를 기부했다. 이와 같은 사항이 알려지면서 온라인상에서는 인앤아웃에 대한 반대의 움직임이 일어났고 소셜미디어에서는 '보이콧인앤아웃'이라는 해시태그(#BoycottInNOut)가 생성됐다.

해시태그가 생성된 이후 인터넷상에서는 수천 명이 인앤아웃에 대해 갑론을박을 벌이고 있다.

보이콧에 찬성하는 쪽은 대부분 민주당 지지자들이다.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의 반이민정책과 불법체류자 단속에 대한 적대감이 인앤아웃으로 향하고 있다. 한 네티즌은 "가주공화당에 수만달러를 기부한 인앤아웃을 보이콧 할 때다"라고 말했고 "이제 절대 인앤아웃 햄버거를 먹지 않을 것"이라는 네티즌도 있었다.

반면 보이콧에 대해서 부정적인 의견을 보인 네티즌들은 "본인과 정치적 의견이 다르다고 바로 보이콧을 하는 게 맞는가"라고 의문을 제기하기도 했고 "보이콧을 하면 나는 편하게 인앤아웃 버거를 사먹을 테니 더 좋네"라고 비아냥거리기도 했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