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75.0°

2019.11.12(Tue)

MAGA 모자 금지한 레스토랑 사과

[LA중앙일보] 기사입력 2019/02/04 13:55

AP Photo / Ross D. Franklin

AP Photo / Ross D. Franklin

일명 트럼프 모자인 ‘MAGA(Make American Great Again)’ 모자를 쓴 손님을 받지 않겠다고 했던 샌프란시스코의 한 레스토랑이 결국 방침을 수정하고 사과했다.
이 레스토랑은 지난달 말(29일)에 트위터를 통해 “MAGA 모자를 쓰고 레스토랑을 오면 서비스를 받지 못할 것이다. 나치 문양, 하얀 두건 등 편협함과 증오를 상징하는 그 어떤 것도 다 받아들이지 않겠다”고 밝혔다.
하지만 이 트윗이 알려지면서 레스토랑 홈페이지에는 비난글이 쇄도했다.
결국 레스토랑 주인 J.켄지 로페즈-알트는 사과글을 올리며 “레스토랑의 방침이 아닌 개인적인 의견이었다. 우리 레스토랑은 인종, 피부색, 종교, 성별, 국적, 성적 취향, 장애, 정치적 견해를 상관없이 모든 손님을 받을 것”이라고 물러섰다.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