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56.0°

2019.11.22(Fri)

뉴욕라이프 한인 재정설계사 모집

[LA중앙일보] 발행 2019/05/24 경제 3면 기사입력 2019/05/23 19:54

LA한인타운서 30일(목) 행사

보험·재정관리 대기업인 뉴욕라이프가 LA한인타운에서 대규모 한인 재정설계사 모집 행사를 갖는다.

행사는 30일(목) 오후 6시30분부터 용수산 식당(950 Vermont Ave.)에서 진행된다.

특히 이날 뉴욕라이프 자회사인 '뉴욕라이프 인베스트먼트 매니지먼트(NYLIM)'의 윤제성(사진) 최고투자책임자(CIO)가 참석할 예정이어서 관심을 모으고 있다. 윤 CIO는 뉴욕라이프 내 한인 최고위직으로 3000억 달러가 넘는 뉴욕라이프의 자산을 운용하고 있다.

윤 CIO는 향후 파이낸셜 업계의 전망과 투자 전략 등에 대해 이야기할 예정이다. 올해 포춘 500대 기업 중 69위에 랭크된 뉴욕라이프는 올해로 설립 174년을 맞이했다. 특히 베이비부머 세대의 은퇴기를 맞아 한인 등 소수계 커뮤니티에 서비스 영역을 확대하려는 노력을 하고 있다. 뉴욕라이프 본사 제시카 권 한인담당은 "은퇴 연령을 기존 65세에서 70세로 높여야 한다는 논의가 있을 만큼 '백세시대'가 되었다"며 "수명 연장으로 은퇴생활 기간도 늘어난 만큼 본인의 재정상태를 잘 파악하고 관리해야할 필요성도 더욱 커졌다"고 말했다.

이어 권 한인담당은 "이로 인해 재정관리 및 보험 업계도 팽창하고 있다"며 이번 행사의 배경을 설명했다.

뉴욕라이프 측은 평소 재정 설계사에 관심을 가졌던 다양한 업계 출신의 한인 지원자도 환영한다고 밝혔다.

▶예약 문의:이메일(koreanmarket@newyorklife.com)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