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홈 LA NY Chicago SF DC Atlanta Montgomery Texas Seattle San Diego Vancouver Toronto 한국중앙일보
> 뉴스 > 오피니언 > 외부 기고 칼럼
기사목록|  글자크기
[부동산 가이드] 집 팔 때 유의해야 할 것들
미셸 원 / BEE 부동산 부사장
  • 댓글 0
[LA중앙일보]    발행 2017/09/14 부동산 7면    기사입력 2017/09/13 22:18
  • 스크랩
매매가는 주변시세에 맞게 정하는 게 좋아
오픈하우스 할 때는 청소와 정리정돈 필수


집을 팔기 위해 시장에 내 놓을 때 셀러들이 유의해야 할 사항들이 몇 가지 있다. 우선 처음부터 시세에 맞는 가격에 리스팅을 해야한다.

집을 팔 때는 누구든지 매매가격을 최대한으로 하여 많은 이익을 남기려고 하지만 이것이 부동산 판매에서의 가장 흔한 실수가 된다. 집의 가격이 시세보다 너무 비싸게 나온다면, 시간이 지남에 따라 집값은 자연히 떨어지게 마련이고, 마켓에 오래있게 되면 시세보다도 낮은 가격으로 집을 팔게 되는 경우를 많이 본다. 처음부터 제 가격에 내어놓은 것보다 손해를 보게 되는 것이다. 그러므로 팔려는 주택을 주위의 판매된 부동산 가격과 비교하여 가격을 정하는 것이 가장 좋다.

그리고 집을 팔 때에는 구매자가 정말 사고 싶도록 아늑하고 신선하게 보이는 게 좋다. 집을 사는 바이어는 옷을 살 때와 마찬가지로 우선 산뜻하게 눈에 들어와야 관심을 가지기 때문이다. 수리를 해야 할 곳은 미리 점검하여 고쳐놓고, 정리정돈에 신경 써 집의 이미지를 깨끗하게 해야 한다. 손 봐야 할 곳이 많아 보이고 어수선해 보이는 집은 구매자에게 집의 가치를 제대로 보일 수 없다. 그리고 집 안팎에 꽃이나 몇 개의 화분을 놓아 적은 비용으로 집을 돋보이게 하는 것도 좋다.

한편 집을 사려고 하는 바이어들을 위해 편안한 마음으로 구경할 수 있도록 충분한 시간을 주어야 하며 바이어가 자기 집이 되었을 때를 상상할 수 있도록 셀러의 가족사진들은 모두 치우는 것이 좋다. 그리고 아무리 깨끗하게 정돈되었어도 그 집 특유의 냄새가 날 수 있는데 그것을 방지하기 위하여 집안 전체에 좋은 냄새가 나도록 한다. 액체 바닐라향 조금을 작은 오븐에 넣어 살짝 태우면 방금 쿠키를 구운 것과 같은 효과를 볼 수 있다.

그리고 집 앞에 있는 'For Sale' 표지나 오픈하우스 광고를 보고 찾아온 구매자들은 많은 경우 집에 관심이 있어서 구경을 오기는 하지만 당장 사려는 의도보다는 부동산 시장에 어떤 집들이 어떤 가격에 나왔는지 등의 시장조사를 위해 나온 경우가 더 많다. 어떤 바이어든지 직접 그들에게 집에 관한 정보를 주기보다는 자신의 에이전트에게 연락하도록 하는 것이 좋다.

집을 사고 싶어하는 바이어가 생기면 부동산 에이전트는 구매자가 충분한 돈이 있어 다운페이먼트와 집을 살 때 들어가는 비용을 충당하는 데 문제가 없어야 하고 융자를 하는데 필요한 만큼 좋은 크레딧 점수를 가지고 있는지 알아보는 등 여러 가지를 잘 검토하고 오퍼를 수락한다.

이렇게 주택을 좋은 값에 잘 팔기위해서는 부동산 에이전트를 잘 선정해야 한다. 우선 인터넷을 잘 활용하고 오픈하우스를 자주하고 로컬 신문이나 메일을 통하여 매물을 알리는 등 많은 종류의 홍보 방법과 테크닉이 있는 에이전트가 당신의 집을 팔기 위해 전념한다면 더 좋은 효과가 날 것이다. 경험이 풍부하고 열심히 일하는 에이전트가 신속하고 원만하게 일도 잘 처리할 것이다.

▶문의:(818)497-8949


  • 스크랩

 
recruit rent market car sale

인기건강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