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56.1°

2018.10.17(WED)

Follow Us

시카고일대 부동산 오름세

장제원 기자
장제원 기자

[시카고 중앙일보] 발행 2017/07/05 미주판 1면 기사입력 2017/07/04 16:19

5월 콘도, 주택 중간값 상승
매매 기간 줄고 거래량 보합

지난 5월 시카고 콘도 중간값이 33만1000달러로 전년도 대비 2.3% 상승했다.

최근 DNA 인포에 따르면, 일리노이 부동산 협회는 5월 시카고 지역 콘도, 단독 주택 중간값이 전년도 대비 모두 상승했다고 밝혔다. 단독주택 중간값은 25만5500달러로 2016년 5월에 비해 12.1% 상승했다.

또 시카고 메트로폴리탄 지역은 콘도 중간값이 20만7448달러로 전년도 대비 4.2% 상승했으며 단독주택 중간값은 26만5000달러로 7.5% 올랐다. 평균 매매기간은 46일로 2016년 5월 평균 매매기간 50일에 비해 줄었다.

부동산의 가격 상승과 평균 매매기간이 줄었음에도 총 거래량은 오히려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2016년 총 판매량은 2980채였지만 2017년도는 2973채로 0.2% 하락했다.

또 시장에 나와 있는 전체 부동산 매물은 지난해 대비 9% 감소한 것으로 밝혀졌다. 협회 측은 "부동산 소유주들이 매물을 내놓을 때 시장 동향을 살펴보고 결정하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전국 부동산 중개인협회는 "낮은 실업률, 최근 모기지 금리 하락으로 구매자들의 관심은 높은 상태지만 이들이 원하는 가격대의 매물은 부족한 실정이다"고 밝혔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