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홈 LA NY Chicago SF DC Atlanta Montgomery Texas Seattle San Diego Vancouver Toronto 한국중앙일보
> 뉴스 > 스포츠 > 일반
기사목록|  글자크기
러시아, 평창 올림픽 출전
푸틴 대통령 "대회 보이콧 대신 개인자격 출전 허용"
  • 댓글 0
[LA중앙일보]    발행 2017/12/07 스포츠 1면    기사입력 2017/12/06 20:58
  • 스크랩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6일 근로자들과의 대화에서 내년 평창 겨울올림픽 참가 의지를 강조하고 있다. [연합]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6일 근로자들과의 대화에서 내년 평창 겨울올림픽 참가 의지를 강조하고 있다. [연합]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6일 두달뒤 평창 겨울올림픽을 보이콧하지 않겠다고 선언했다.

푸틴 대통령의 이 같은 발언은 전날 국제올림픽위원회(IOC)가 조직적 도핑 스캔들을 일으킨 러시아 국가 선수단의 평창 올림픽 출전을 금지하고 개인 자격 출전만 허용하는 결정을 내린 것과 관련, 대회 보이콧 여론이 고조되고 있는 가운데 나왔다.

타스 통신에 따르면 푸틴 대통령은 모스크바에서 동쪽으로 약 400km 떨어진 중부 도시 니즈니노브고로드의 GAZ 자동차 공장을 방문, 근로자들과 대화하며 평창 올림픽 참가에 대해 "어떤 봉쇄도 선언하지 않을 것이며 선수들이 원할 경우 개인 자격으로 대회에 참가하는 것을 막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관계기사 2·3·4면>

IOC 징계 발표 이후 일부 러시아 체육계 인사와 정치인들은 러시아를 모욕하는 조치에 대한 보복으로 올림픽 출전 자체를 전면 거부해야 한다는 주장을 내놓았다.

그러나 평생 올림픽을 준비해온 선수들을 위해 원하는 선수들의 개인 자격 참가를 허용해야 한다는 주장이 나와 찬반 논쟁이 일었다.

러시아 올림픽위원회(ROC)는 다음주 올림픽 후보 선수들과 코치, 개별 종목 협회 대표 등이 참석하는 '올림픽 회의'를 열고 참가여부에 대한 최종 결정을 내릴 예정이다. 푸틴은 IOC의 결정에 대해 "이 모든 것은 전적으로 조작되고 정치적 동기에서 내려진 결정으로 보인다"고 지적한뒤 "올림픽 회의가 어떤 결정을 내릴지 모르지만 러시아는 개인 자격으로 참가하려는 선수들을 막지 않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푸틴은 또 IOC가 러시아 선수단의 평창올림픽 참가 금지를 결정한 주요 근거가 된 2014년 소치 올림픽에서의 러시아의 조직적 도핑 증거와 관련, 관리들에게 아무것도 지시한 적이 없다고 밝혔다.

그는 "소치 올림픽을 포함한 지난 대회들에서 스포츠 장관이나 다른 기구, 협회 등에 우승하라는 과제를 내린 적이 없다"면서 "러시아엔 대회를 준비하고 성공적으로 치르는 과제만이 있었을 뿐이며 이 과제를 훌륭하게 수행했다"고 주장했다.

이어 "IOC 결정에 대한 일부 책임을 받아들이지만 도핑 규정 위반으로 올림픽 출전이 금지된 선수들에 대한 혐의는 근거가 없다"고 말했다.

이는 지난해 러시아의 미국 대선 개입 의혹으로 인한 러시아-서방 갈등 때문이라는 판단이다.


  • 스크랩

 
recruit rent market car sale

인기건강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