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홈 LA NY Chicago SF DC Atlanta Montgomery Texas Seattle San Diego Vancouver Toronto 한국중앙일보
> 뉴스 > 국제 > 남미/캐나다
기사목록|  글자크기
난폭 운전 적발시 3년 운전면허 정지
12월 1일부터 적용
부주의 운전·도로 경주 등
  • 댓글 0
[밴쿠버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7/12/05 09:47
  • 스크랩
앞으로 난폭 운전을 상습적으로 하다 적발되면 운전대를 잡지 못하는 기간이 지금보다 상당히 길어진다.

BC주 공공안전부는 1일부터 공공도로에서 경주를 벌이거나 곡예 운전을 하는 등 위험한 운전을 하다 적발되면 운전금지 기간을 최소 3개월에서 최장 36개월 까지로 늘려 적용한다고 밝혔다. 현행 법으로는 15일 간 운전할 수 없다.

주정부는 과속 정도가 지나치거나 부주의 운전·위험한 운전 등에도 같은 법을 적용할 수 있다고 밝혔다. 구체적으로 어떤 위반에 운전금지 기간을 얼마나 적용할지는 운전자 관리 기구인 로드세이프티BC(Roadsafety BC)에서 상황 별로 정한다. 로드세이프티BC에서 운전금지 기간을 정하기 전이라도 단속 경관은 현장에서 7일 이상 차량을 압수할 수 있다.

공공안전부 판워스(Farnworth) 장관은 "난폭 운전자들은 습관적으로 위험하게 운전하는 경향이 있다"며 엄격한 법 집행을 통해 안전운전 문화가 정착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밴쿠버 중앙일보 이광호 기자





  • 스크랩

 

인기건강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