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66.8°

2018.09.18(TUE)

Follow Us

할리우드서 노점상 카트 뒤집고 난동부린 남성, 영상 확산돼 논란

[LA중앙일보] 기사입력 2017/07/25 13:33



24일 할리우드에서 한 남성이 노점상의 카트를 뒤집고 협박하는 영상이 온라인을 통해 확산돼 논란이 됐다.

노점상 주인인 벤자민 라미네스는 할리우드 길거리에서 음식을 팔고 있었다. 그런데 갑자기 한 남성이 다가와 “음식 카트를 옮기지 않으면 내가 치울 것”이라고 협박했다.

라미레스가 카트를 옮기지 않을 것이라 하자 남성은 음식 카트를 뒤집고 난동을 부렸다. 남성의 오른손에는 전기충격기가 있었다. 라미네스는 휴대전화를 꺼내 상황을 영상으로 촬영하며 “지금 당신의 모습을 영상으로 촬영하고 있다. 당신은 인종차별주의자다”라고 말했다. 그러자 난동을 부리던 남성은 자신이 아르헨티나 출신이라고 하며 폭언을 퍼부었다.

라미네스가 기록한 영상이 온라인에 퍼졌고 많은 사람들이 분노했다.
LA타임스는 라미네스의 영상을 소개하며 “LA의 길거리에서 노점상을 운영하는 것은 이민자들 사이에서도 가장 힘든 일이다. 노점상의 카트를 훼손한 것은 그들의 생계수단을 위협한 것 이상을 의미한다”고 보도했다.

한편 경찰국은 해당 사건을 조사하고 있다며 구체적인 정보는 밝히지 않았다.

관련기사 디지털중앙- 오늘의 속보 -기사 모음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Video News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