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7.0°

2020.07.04(Sat)

[우리말 바루기] 윗분, 아랫분

[LA중앙일보] 발행 2018/10/05 미주판 21면 기사입력 2018/10/04 18:55

표준어 규정 제12항에 따르면 '웃-'은 아래위 대립이 없는 단어와 결합해 쓰이고, '윗-'은 아래위 대립이 있는 단어와 결합해 쓰인다.

모시는 윗사람을 '웃어른'이라고 한다. 어른은 나보다 윗사람이기 때문에 '아랫어른'은 없다. 따라서 '웃어른'으로 쓰는 것이 옳다.

그러나 '웃분'이냐 '윗분'이냐는 좀 복잡해진다. '아랫분'은 잘 안 쓰이니 '웃분'으로 하는 것이 맞을 것이라고 생각하기 쉽다. 정말 '아랫분'이란 말은 없는가. 있다. 어떤 사람을 높인 뒤 그 아랫사람을 또 높여 부를 경우 '아랫분'을 사용할 수 있다.

'훈민정음 국어사전'(금성출판사)엔 윗사람을 높여 이르는 말로 '윗분'이, 어떤 사람을 높여 그의 아랫사람을 이르는 말로 '아랫분'이 올림말로 실려 있다. 곧, 아래위의 대립이 있으므로 '윗분' '아랫분'으로 써야 맞다.

관련기사 우리말 바루기 -시리즈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이선민 변호사

이선민 변호사

황세희 박사

황세희 박사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