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73.0°

2019.06.15(Sat)

'해투4' 정영주, 김남길부터 이하늬까지 '열혈사제' 비화 폭로 [Oh!쎈 컷]

[OSEN] 기사입력 2019/05/21 16:07

[사진=KBS 제공] '해피투게더4' 정영주 스틸 컷

[OSEN=연휘선 기자] 배우 정영주가 '해피투게더4'에서 김남길, 이하늬의 수다를 폭로한다. 

KBS 2TV 예능 프로그램 '해피투게더4'(이하 '해투4') 측은 22일 정영주의 스틸 컷을 공개했다. 

앞서 진행된 '해투4' 촬영은 '센 언니가 돌아왔다' 특집으로 꾸며졌다. 이에 정영주를 비롯해 김정화, 이주빈, 허송연, AOA(에이오에이) 혜정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특히 최근 드라마 '열혈사제'에서 맛깔난 악역 연기를 선보이며 대세 배우 반열에 오른 정영주가 맹활약을 펼쳤다. 정영주는 "'열혈사제'의 단체 채팅방이 아직도 활발하다"고 말했다.

이어 정영주는 "메시지를 가장 많이 보내는 사람은 김남길과 이하늬"라며 "유쾌한 친구들이다. 한 번 이야기 봇물이 터지면 정신이 없을 정도"며 김남길과 이하늬의 수다 본능을 폭로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더해 정영주는 앞서 '해투4'에 출연했던 고준, 김형묵의 생생한 출연 후기를 전하기도 했다. 정영주는 "고준과 김형묵이 '해투4' 녹화를 마치고 단체 채팅방에 폭풍 후기를 남겼다. 특히 김형묵이 '너무 다 보여준 것 같다'며 영혼까지 탈탈 털린 모습이었다"고 말해 현장을 포복절도케 했다.

또한 그는 "'열혈사제'의 악역, 비리의 온상이었던 구담 구청장 정동자 캐릭터가 원래 남자였다"고 밝혀 귀를 쫑긋하게 했다. 심지어 정영주는 "캐스팅 단계에서는 원장 수녀 역할로 제작진 미팅을 했었다"며 흥미를 자극했다는 후문이다. 23일 밤 11시 10분 방송. / monamie@osen.co.kr

연휘선 기자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

핫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