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75.2°

2018.09.21(FRI)

Follow Us

시니어 "2시간 투자 안전운전"

[LA중앙일보] 발행 2017/11/16 미주판 1면 기사입력 2017/11/15 21:10

노년 운전사고 8% 증가
CHP 무료 재교육 권장

연중 가장 교통량이 많은 추수감사절을 앞두고 가주고속도로순찰대(CHP)가 시니어 운전자의 사고율을 줄이기 위해 무료 교육과정 홍보에 나섰다. 지난달 발표된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해 65세 이상 운전자 사고 건수는 전년 대비 8.2% 늘었다.

노인 운전자에 의한 사고 증가 추세는 고령화와 맞물려 계속될 전망이다. 질병통제예방센터(CDC)에 따르면 2015년 65세 이상 운전자는 4000만 명으로 1999년 대비 50% 늘었다. CHP는 "2025년이면 가주 운전자 4명 중 1명이 65세 이상이 될 것"이라고 내다봤다.

2시간 정도 진행되는 무료 재교육은 운전 능력을 자가 진단할 수 있게 한다. 시각, 청각, 반사능력, 유연성 등을 점검해 그 결과에 맞는 운전 가능 기간을 알 수 있다. 운전할 수 있다면 현재 신체 조건에 맞는 습관을 다시 교육한다. 도로 표지나 바뀐 법규도 배울 수 있다.

CHP측은 "운전 경력이 많은 시니어들은 종종 신체 감각이 둔해져도 깨닫지 못하거나 대수롭지 않게 여긴다"면서 "안전하게 더 오래 운전할 수 있도록 재교육을 받는 것이 좋다"고 말했다. 재교육 일정과 장소는 CHP 홈페이지(chp.ca.gov)를 참조하면 된다.

관련기사 시니어 소셜연금 사회복지 가이드-3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