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65.2°

2018.09.22(SAT)

Follow Us

PCUSA 소속 여성목회자들 한데 모였다

조현범 기자
조현범 기자

[애틀랜타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4/12/09 16:52

7일 마리에타 베다니장로교회에서 열린 미국장로교단 한인 여성 목회자 초청 잔치에서 참가자들이 한자리에 모였다.

7일 마리에타 베다니장로교회에서 열린 미국장로교단 한인 여성 목회자 초청 잔치에서 참가자들이 한자리에 모였다.

미국장로교단(PCUSA) 여성 목회자 초청잔치가 7일 마리에타 베다니장로교회에서 열렸다.

이날 행사는 애틀랜타에서 목사로 활동하거나 신학 공부중인 한인 여성 17명이 참가해 여성으로서 교회 활동의 어려움을 토로하고 서로 격려했다. 최근 미국장로교단 전국총회 사무총장으로 부임한 신정인 목사가 행사를 주최했다.

미국장로교단에서 한인여성 최초로 목사 안수를 받은 뒤 30년 이상 활동중인 한정미 목사는 그동안 여성으로서 겪었던 차별이나 어려움을 고백했다. 신정인 목사는 "앞으로도 한인사회에서 소외된 여성 목회자들을 위한 전국적인 네트워크를 만들어갈 것"이라며 "여성 목회자들이 한인교계 다방면에 진출하여 목회사역을 감당할 수 있도록 적극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