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72.4°

2018.09.18(TUE)

Follow Us

일식 관측 여행 관심 뜨겁다

장제원 기자
장제원 기자

[시카고 중앙일보] 발행 2017/04/05 미주판 2면 기사입력 2017/04/04 17:46

일리노이서 일식 관측 가능
호텔, 캠핑장 예약 꽉 차

오는 8월 21일 오후 1시반쯤 일리노이 남부에서 21세기 처음 볼 수 있는 일식쇼가 시작된다. 지도는 일식 횡단 예상루트.

오는 8월 21일 오후 1시반쯤 일리노이 남부에서 21세기 처음 볼 수 있는 일식쇼가 시작된다. 지도는 일식 횡단 예상루트.

오는 8월 21일 오후 1시20분께(중서부 기준) 있을 개기일식에 맞춰 여행을 계획하거나 관측하기 좋은 지역에 호텔 예약을 서두르는 등 벌써부터 분위기가 달아오르고 있다. 시카고 주변에서는 안타깝게도 일식을 관측할 수 없다. 하지만 남부 일리노이와 서남 미주리주 근처는 일식 현상이 지나가는 선으로 관측이 가능하다.

즉, 시카고에서 남쪽으로 6시간 정도 내려가면 21세기 들어 첫 대형 천체쇼를 즐길 수 있는 것. 남부 일리노이에서 특히 서던일리노이대카본데일(SIU) 근처가 관측지로 인기를 모으고 있다. 이 주변의 쇼니국립공원(Shawnee National Park)은 캠핑하기도 좋은 곳으로 알려져 인근 호텔과 캠핑장 예약이 이미 가득 찼다. 수요가 몰리다 보니 이 주변 숙박료는 1박에 300달러까지 치솟았다.

주요 관측 장소로 간주되는 자이언트시티공원(Giant City Park)과 SIU캠퍼스 일대는 이날 상당한 인파가 몰릴 것으로 예상돼 정체와 주차장 부족이 예상된다. 서정희(46, 스프링필드)씨는 "일생에 한번밖에 볼 수 없을지 모르는 일식을 아이에게 잘 보여주고 싶어서 네브라스카 쪽으로 여행갈 계획"이라며, "이미 2월 예약해 놓은 상태"라고 말했다.

올해 일식은 미국 본토에서 1979년 이래 처음이며, 동부 사우스캐롤라이나에서 서부 오리건까지 일식이 횡단하는 것은 1918년이 마지막이었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