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57.2°

2018.11.20(TUE)

Follow Us

“기지촌 할머니에 위로·도움을”

장제원 기자
장제원 기자

[시카고 중앙일보] 발행 2016/10/06 미주판 3면 기사입력 2016/10/05 15:01

평택햇살사회복지회 우순덕 원장

“열악한 환경의 할머니들을 후원해 주시고, 또 한국에 오시면 햇살사회복지회를 방문, 할머니들 손 한 번 잡아주시길 바랍니다.”

지난 2일 마운트 프로스펙트 소재 한인 연합감리교회에서 미연합감리교회북일리노회연회한인여교역자회(회장 고은영 목사) 주최로 평택 햇살 사회복지회 할머니 일행 시카고 방문 간담회가 열렸다.

이날 평택 햇살 사회복지회 우순덕(사진) 원장은 사회에서 외면당하고 있는 할머니들의 실상을 상세히 전했다.

우순덕 원장은 “할머니들은 삶이 어려워 기지촌 생활을 시작했고 정부는 이를 직접 관리하며 외화벌이에 나섰지만 할머니들은 현재 아무런 보상도 못 받고 외면당하고 있다. 할머니들이 보다 밝아질 수 있도록 프로그램을 준비하며 주거 문제 등 생활문제를 해결 하실 수 있게 돕고 있다”고 밝혔다.

우 원장은 이어 “국가배상 청구 소송을 진행중이며 올해 말에 결과가 나올 듯하다. 여성을 짐짝처럼 여겼지만 사회에서 어떻게 생각해줄지 몰라 예상을 하기 힘든 상황이다. 하지만 이슈를 많이 알려 할머니들 생활의 어려움에 대해 알리고 싶다”고 말했다.

우순덕 원장은 지난 2002년 6월 햇살센터로 개원해 주 1회씩 할머니들과 모임을 하며 식사제공, 물리치료, 법률상담을 진행해왔다. 2006년 9월부터 사단법인 햇살사회복지회로 명명해 숙자이야기 공연, 일곱집매 등 다양한 공연을 통해 할머니들의 노고를 알려왔다.

끝으로 우순덕 원장은 “현재 복지회에 대한 정부의 지원이 없는 상태로서 할머니들을 돕는데 어려움이 많은 상황이다”며 “할머니들 후원해주고 위로해주시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후원문의=전화(81-31-618-5535), 이메일(sunlitsc@hanmail.net)

관련기사 미국에 온 기지촌 할머니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