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75.9°

2018.11.16(FRI)

Follow Us

월드컵 한인사회 표정 이모저모

[워싱턴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4/06/22 16:27

○…북버지니아커뮤니티칼리지 언스트문화센터에서 열린 열린 범동포응원전에는 한인뿐 아니라 백인과 라티노 등 타인종 참가자들도 자주 눈에 띄기도.

입양 자녀를 데리고 오거나 한인 친구 또는 직장 동료들과 함께 응원하는 타인종 축구팬들이 꽤 있어 한국축구팀 응원도 글로벌화된 모습.

○…이날 알제리전 축구중계방송은 중간이 끊기는 경우가 없어 다행.

지난 17일 와싱톤중앙장로교회에서 열린 러시아전 응원때에는 중계방송이 세차례 끊겨 아쉬움을 남겨.

인터넷 스트리밍 때문에 실제 라이브 중계방송보다 1분 정도 시차. 스마트폰으로 라이브 중계를 본 축구협회 관계자가 한국팀의 추가골을 미리 알려주며 응원을 유도하기도.

○…0대 3으로 큰 점수차가 나며 전반전이 끝나자 상당수 한인들이 실망한 나머지 응원장을 일찍 뜨기도.

하지만 월드컵응원 준비위원회 관계자들은 하프타임 휴식시간에 언스트문화센터 밖에서 서성거리는 한인들에게 응원을 독려해 다시 응원장에 들어오게 하기도.

○…알제리전 한국팀 응원전은 로컬 언론뿐만 아니라 한국 방송사들의 카메라 기자도 현장 취재.

특히 1.5세대 등 차세대들과 타인종 참가자들이 카메라의 포커스를 받았다.

○…이날 응원전에서는 워싱턴 대한체육회와 축구협회 관계자들의 자원봉사가 눈에 띄어.

로즈 박 볼링협회장 등은 응원장 입구에 테이블을 설치, 태극기와 응원막대기 등을 배포하기도.

어린이와 청소년 등에게는 코리아 등이 새겨진 스티커를 붙여주는 자상함을 보였다.

박성균 기자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