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5.0°

2019.06.17(Mon)

한국산 녹차 잘나가네

[LA중앙일보] 기사입력 2016/12/01 20:20

지난해보다 64.6% 증가
올해 수출 사상 최대 기대
향, 품질 뛰어나 수요 확대

한국산 녹차 수출이 크게 늘면서 연간 수출액 규모가 사상 최대치를 경신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온다.

2일 한국관세청에 따르면 올 1∼10월 녹차 수출액은 366만4천달러로 작년 같은 기간과 비교해 64.6% 증가했다.

이 기간 녹차 수출 중량은 약 135t으로 63.9% 늘었다.

올해 들어 10월까지 녹차 평균 수출가격은 1㎏당 27.1달러로 작년 29.4달러보다는 소폭 하락한 상태다.

이에 따라 아이스크림, 케이크, 커피, 화장품, 샴푸 등 다양한 제품의 제조용으로 쓰이는 한국산 녹차가 올해 최고 수출액을 경신할 것으로 기대된다.

국가별로 보면 싱가포르가 한국산 녹차 수출량의 40.7%를 차지해 최대 수출국으로 나타났다. 독일(17.5%), 중국(12.3%), 네덜란드(10.9%), 미국(3.9%) 등이 뒤를 이었다.

특히 싱가포르(1,654.4%)와 네덜란드(750.3%)는 1년 전과 비교해 수출액이 7∼16배 가량으로 크게 뛰었다.

이러한 수요 확대는 중국, 스리랑카, 베트남산 녹차와 일본산 녹차에 비해 한국산 녹차는 비교적 싸면서도 향이 좋고 품질이 뛰어나기 때문으로 보인다.

관세청 관계자는 "현지 글로벌 식품기업의 한국산 녹차 수요가 확대된 영향으로 보인다"며 "한국산 녹차가 비교적 저렴하면서도 품질이 뛰어나기 때문"이라고 분석했다.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

핫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