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62.8°

2018.09.18(TUE)

Follow Us

이야기가 있어 더 아름다운 가곡…문화원·보나기획 공동

[LA중앙일보] 발행 2018/07/21 미주판 18면 기사입력 2018/07/20 18:25

소프라노 강혜정 초청
27일 LA한국문화원서

소프라노 강혜정

소프라노 강혜정

보나기획 이혜자 음악감독

보나기획 이혜자 음악감독

우리의 정서가 깃든 아름다운 선율의 한국 가곡을 감상할 수 있는 공연 '이야기가 있는 한국 가곡의 밤'이 오는 27일 오후 7시30분 LA한국문화원 아리홀에서 열린다.

이번 공연은 LA한국문화원과 보나기획(음악감독 이혜자)이 함께 7월 '한국문화가 있는 날' 행사로 마련했다.

공연에는 테너 오위영, 소프라노 이클라라, 테너 양두석, 바리톤 채홍석, 소프라노 김종숙과 한국에서 특별 초청된 소프라노 강혜정 교수가 함께한다. 강혜정은 특유의 맑은 음색으로 한국을 대표하는 소프라노로 꼽히는 성악가로 다양한 오페라 무대와 열린 음악회 등에 참여하며 사랑을 받고 있다.

강혜정은 이번 공연에서 '두 손에 담긴 사랑' '동심초' '진달래' '꽃구름속에' 등을 청초한 목소리에 담아 선사할 예정이다. 또한 다섯명의 성악가들이 '세월 그 노을에' '수락산 연가' '목련화' '내일을 꿈꾸는' '외딴집' '눈' '가고파' '마중' '사랑의노래' '남촌' '희망의 나라로' 등 주옥같은 가곡을 들려준다.

이외에도 이번 프로그램의 하이라이트 '이야기와 노래(Talk & Sing)' 코너에서는 소프라노 김종숙과 테너 양두석이 청중과 함께 어우러져 가곡에 얽힌 이야기와 노래를 부르는 시간이 마련되어 있다.

공연의 관람 및 참가는 무료이며, 사전에 온라인 또는 전화로 예약을 해야 한다.

▶문의:(323)936-3015

관련기사 문화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