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Overcast
63.9°

2018.09.25(TUE)

Follow Us

'망신' 마클 아버지 딸 웨딩 불참

김나현 기자
김나현 기자

[LA중앙일보] 발행 2018/05/15 미주판 13면 기사입력 2018/05/14 18:56

'신부 아버지' 사진 연출
이복 오빠는 동생 비난

양복을 맞추기 위해 신체 치수를 재는 모습을 연출한 토머스 마클. [abc 뉴스 웹사이트]

양복을 맞추기 위해 신체 치수를 재는 모습을 연출한 토머스 마클. [abc 뉴스 웹사이트]

영국 해리 왕자와 결혼하는 미국 배우 출신 메건 마클의 아버지 토머스 마클이 오는 19일 윈저궁 세인트 조지성당에서 열리는 딸의 결혼식에 불참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abc뉴스는 14일 토머스 마클이 최근 멕시코에서 파파라치와 함께 '신부 아버지 모습'을 연출한 사진촬영을 한 사실이 드러나자 딸과 영국 왕실에 부담을 줄 것을 우려해 결혼식 불참 의사를 밝혔다고 보도했다.

한때 영화 촬영장 조명 디렉터로 일한 토머스 마클은 메건이 6살 때 이혼하고 따로 살았으며 2016년 파산한 뒤 현재 멕시코에 정착해 살고 있다.

그런 그가 딸의 결혼식을 앞두고 영국인 파파라치 제프 레이너와 함께 로열웨딩 준비에 여념이 없는 '신부 아버지 모습'을 연출하는 사진을 촬영했는데 보도에 따르면 그는 그 대가로 최고 10만 파운드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총 4장의 사진을 연출했는데 한 장은 인터넷 카페에서 PC 모니터를 통해 딸과 예비사위 해리 왕자의 사진을 보고 있는 모습이다. CCTV 카메라엔 토머스가 파파라치와 함께 인터넷 카페에 들어가는 모습과 파파라치가 토머스를 촬영하는 모습이 고스란히 찍혔다.

두 번째 사진은 옷가게 점원이 토머스의 신체 치수를 재고 있는 모습이다. 마치 결혼식용 양복을 맞추고 있는 듯 보이지만 촬영 장소는 파티용품을 파는 가게라는 사실이 영국언론의 취재결과 확인됐다.

한편 앞서 2일 마클의 이복 오빠인 토머스 마클 주니어는 해리 왕자에게 자필 편지를 보내 "메건은 분명 당신을 위한 여자가 아니다. 결혼 후 시간이 흐르면 왕실 결혼 역사상 (이 결혼이) 가장 큰 실수였음을 알게 될 것"이라고 주장했다. 그는 아버지가 빚을 지고 파산하게 되는 동안 메건은 공주처럼 보이기 위해 가족을 나몰라라 했다고 비판했다.

3살 연상의 이혼녀이자 흑백 혼혈 미국인이라는 논란을 잠재우고 결혼에 골인하는 메건. 불편한 '가족사'는 결혼 후에도 두고두고 메건의 발목을 잡을 모양새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