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Overcast
63.9°

2018.09.25(TUE)

Follow Us

하와이 화산재 경보 연장

[LA중앙일보] 발행 2018/05/17 미주판 10면 기사입력 2018/05/16 18:24

대폭발 징후는 아직 없어

<b>화산폭발에도 여전한 골프사랑</b> 킬라우에아 화산이 폭발하면서 흘러내린 용암으로 가옥과 건물이 파괴되고 화산재가 주민들의 건강을 위협하고 있지만 골프애호가들의 골프 사랑은 여전하다. 15일 화산 인근 볼케이노 골프코스에서 화산재를 뒤로 한 채 골프를 치는 사람들의 모습. [CNN웹사이트]

화산폭발에도 여전한 골프사랑 킬라우에아 화산이 폭발하면서 흘러내린 용암으로 가옥과 건물이 파괴되고 화산재가 주민들의 건강을 위협하고 있지만 골프애호가들의 골프 사랑은 여전하다. 15일 화산 인근 볼케이노 골프코스에서 화산재를 뒤로 한 채 골프를 치는 사람들의 모습. [CNN웹사이트]

15일째 용암과 화산재를 뿜어내고 있는 하와이 하와이섬(일명 빅아일랜드) 동단 킬라우에아 화산 인근에 내려진 화산재 경보가 16일까지 이어졌다.

전날 킬라우에아 화산의 할레마우마우 분화구에서는 화산재가 해발 3.6㎞까지 치솟아 하와이 화산관측소가 항공운항 경보를 주황색(오렌지)에서 적색으로 높여 발령했다. 화산재가 항공기 운항에 지장을 초래할 수 있어 비행금지구역이 설정된 것과 마찬가지다.

화산관측소는 현재 화산재 분출의 범위가 지난 3일 규모 5.0 강진과 용암분출 이후 가장 광범위한 상태라고 말했다. 분화구에서 30㎞ 떨어진 지역까지 화산재가 날아갔다. 국립기상청(NWS)은 우드밸리, 푸날루, 날레우, 하와이 오션뷰 에스테이츠 등지에 화산재 경보를 발령했다.

전날 수 차례 약한 지진이 발생하면서 대폭발이 임박했다는 우려가 나왔으나 아직 강한 지진이나 큰 폭발의 징후는 감지되지 않고 있다.

하와이카운티 민방위국은 쓰나미(지진해일)가 닥칠 것이라는 일부 관측에 대해 "지금까지는 쓰나미를 불러올 만한 지진 활동이 나타나지 않았다. 쓰나미는 가능성이 매우 희박한 것으로 보고 있다"고 말했으나 태평양쓰나미경보센터 등 관측 기관들은 쓰나미 발생 가능성을 면밀히 주시하고 있다.

관련기사 하와이섬 용암-허리케인 대피명령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