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Partly Cloudy
73.5°

2018.11.19(MON)

Follow Us

스탁톤 반석·세종 한국학교, ‘한국 전통 차 의례식’

강유경 기자
강유경 기자

[샌프란시스코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4/11/24 15:17

“차문화 통해 한국 배웠어요”

<br>지난 22일 스탁톤 반석 한국학교와 헤이워드 세종한국학교가 개최한 ‘한국 전통 차 의례식’에서 참가자들이 단체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 세종한국학교]<br><br> <br><br>


지난 22일 스탁톤 반석 한국학교와 헤이워드 세종한국학교가 개최한 ‘한국 전통 차 의례식’에서 참가자들이 단체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 세종한국학교]



북가주에서 한국 차 문화와 전통 예절을 교육하는 ‘한국 전통 차 의례식’이 열렸다.

스탁톤 반석 한국학교(교장 송지은)과 세종한국학교(교장 박성희)는 지난 22일 스탁톤 반석 한국학교에서 한인 청소년들을 대상으로 행사를 개최했다.

세계한민족여성네트워크(KOWIN) SF지부(회장 이경이)가 협찬한 이날 행사에는 이영미 명원문화재단 가주지회장이 강사로 초청됐다.

이날 전통 다례법, 절하는 방법, 한국 전통 5가지 색채와 의미 등 강의와 다식·떡 시식회 등이 진행됐다.

박성희 교장은 “차 문화와 전통을 배운 한인 학생들이 한민족의 자긍심을 느끼는 자리가 됐다”며 “더 많은 한국학교들이 서로 협력해 한인 1.5~2세들에게 새로운 교육 기회를 제공했으면 한다”고 말했다.

박소현 세종한국학교 교사는 “한복을 곱게 차려입은 한인 청소년들이 평배하는 법을 배우고 차를 음미하며 옛 선조들의 지혜와 배려를 배우는 소중한 시간이었다”고 소감을 전했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