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49.3°

2018.01.23(TUE)

강원랜드 채용비리 의혹 염동열 의원 소환조사 한차례 연기

[연합뉴스] 기사입력 2017/12/26 16:37

염 의원 측 "일정으로 출석 못 해"…검찰 "피의자 신분 소환 일정 다시 조율"

(춘천=연합뉴스) 이재현 기자 = 강원랜드 채용청탁 의혹을 받는 자유한국당 염동열(태백·영월·평창·정선·횡성) 국회의원의 검찰 소환조사가 한차례 연기됐다.

강원랜드 채용비리 사건을 재수사 중인 춘천지검은 27일 "염 의원 측이 행사 일정 때문에 출석이 어렵다고 통보해 왔다"고 밝혔다.

검찰은 1차 소환에 불응한 염 의원에 대한 추후 소환 일정을 다시 조율 중이다.

염 의원은 이날 오전 10시 춘천지검에서 피의자 신분으로 소환조사를 받을 예정이었다.

검찰은 2013년 4월 염 의원 지역 보좌관 박모(46·구속 기소)씨가 "강원랜드 2차 교육생 채용과 관련해 21명을 채용해 달라"고 최흥집 전 강원랜드 사장 등에게 청탁하는 과정에서 염 의원이 관여했는지 등을 조사할 방침이었다.

앞서 업무방해와 강요 혐의로 구속기소 된 박씨는 강원랜드 인사팀장이 추가 합격을 거절하자 "두고 봅시다"라고 협박하는 등 채용을 강요한 것으로 조사됐다.

검찰 조사결과 최 전 강원랜드 사장은 면접점수를 조작하는 수법으로 염 의원 측 청탁자 21명을 최종 합격시킨 것으로 드러났다.

검찰은 "지역 보좌관인 박씨가 강원랜드 부정 채용에 깊이 관여한 혐의가 드러난 만큼 염 의원 조사가 불가피하다"며 "소환 일정을 다시 조율한 뒤 2차 출석 요구를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jlee@yna.co.kr

(끝)<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재현

관련기사 금감원 강원랜드 공공기관 채용비리-1

Branded Content

 

오늘의 핫이슈

실내에서 연기없이 숯불구이 맛 그대로?

포토 뉴스

Follow Us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