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61.8°

2018.11.12(MON)

Follow Us

남가주 불체자 100명 체포…단속작전 계속 진행

[LA중앙일보] 발행 2018/02/16 미주판 6면 기사입력 2018/02/15 20:40

연방정부가 서류미비자 단속 고삐를 놓지 않고 있다.

14일 데일리뉴스와 월스트리트저널(WSJ)은 연방 이민세관단속국(ICE)을 인용해 지난 11일부터 LA 등 남가주 7개 카운티에서 서류미비자 100명 이상이 체포됐다고 보도했다. ICE는 LA지역에서도 서류미비자 12명 이상을 체포했다고 밝혔다.

ICE는 이번에 체포한 서류미비자가 이민법 등을 위반했다고 전했다. ICE 측은 "체포된 이들은 국가안보, 공공안전, 국경보안 등에 위협을 가하는 사람들"이라며 "체포작전은 지역 경찰과 카운티 구치소 등과 협력해 공공안전을 위협한 이들을 주로 단속했다. 추방절차를 밟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아울러 ICE 측은 가주가 이민자를 위한 피난처 도시를 선포한 것과 관련, 자체 인력을 활용해 이민법 위반자를 계속 체포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ICE는 이번에 체포한 서류미비자 대부분이 범죄 전력자로 추방명령을 받은 이도 상당수 포함됐다고 전했다. ICE의 이번 체포작전 대상자는 400명이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