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Partly Cloudy
54.7°

2018.12.10(MON)

신종 주택임대 사기 주의

진성철 기자 jin.sungcheol@koreadaily.com
진성철 기자 jin.sungcheol@koreadaily.com

[뉴욕 중앙일보] 발행 2018/07/03 미주판 8면 기사입력 2018/07/02 16:37

임대시장 주택 사진 도용
싼 가격에 SNS 등에 올려

신종 주택 렌트 사기가 기승을 부리고 있어 세입자들의 주의가 요구된다.

실제 임대 시장에 나온 주택의 사진을 찍어서 주택 소유주와 전화번호를 바꿔치기한 후 소셜미디어에 올려 세입자들을 유인하는 수법이다. 특히 월 임대료 시세가 2300달러인 주택을 800달러에 내놓는 등 터무니없이 싼 가격으로 세입자를 유혹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공정거래협회(BBB)는 최근 IT가 발달하면서 모든 임대 과정이 전화와 e메일을 통해서 이루어지고 임대료도 추적할 수 없는 방법으로 송금(wire transfer)이 가능해지면서 이런 사기가 유행하게 된 것이라고 분석했다.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