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52.1°

2018.11.16(FRI)

Follow Us

노아은행 인턴십 프로그램 “좋아요”

권순우 기자
권순우 기자

[애틀랜타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8/07/27 14:24

지역사회 젊은 세대와 소통 확대

27일 인턴십 수료 학생들이 제이크 박(가운데) 행장을 비롯한 노아은행 관계자들과 한자리에 모였다.

27일 인턴십 수료 학생들이 제이크 박(가운데) 행장을 비롯한 노아은행 관계자들과 한자리에 모였다.

노아은행(행장 제이크 박)은 27일 둘루스 사옥 회의실에서 인턴십 프로그램 수료식을 개최했다.

이 은행은 지난 6월 4일부터 이날까지 8주간 인턴십 프로그램을 운영했다. 인턴십 프로그램은 은행 설립 10주년을 맞이해 지역 사회 청년들과 소통의 폭을 확대하고, 일자리 제공 기회를 마련하고자 올해 처음으로 시행했다.

인턴십 프로그램에는 조지아대(UGA), 조지아주립대(GSU) 등 지역 대학에서 경영, 경제, 재무, 회계 등을 전공하는 3, 4학년 학생 4명이 참가했다. 학생들은 주 20시간씩 각 지점과 대출부서에 배치돼 교육을 받고 실무 경험을 쌓았다.

인턴십에 참가한 학생들은 “학교에서 배웠던 그 이상의 것들을 현장에서 직접 체험할 수 있어 뜻깊은 시간이었다”며 “기회가 된다면 관련 분야를 꿈꾸고 있는 친구들에게도 추천하고 싶다”고 입을 모았다.

노아은행 제이크 박 행장은 수료식에서 참가자들을 격려하고 감사하는 마음을 전했다. 그는 “한인 1세대로 만들어져 성장해 온 노아은행이 2-3세대를 위한 경험의 장을 마련해 줌으로써 지역사회로부터 받은 사랑을 환원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고 말했다.

노아은행 측은 “인턴십 담당 실무자들과 참가자들에게 큰 호응을 받았다”면서 “매년 여름방학 시즌에 맞춰 인턴십을 정기적으로 확대해나갈 생각”이라고 말했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