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76.0°

2020.08.08(Sat)

김구자 고전무용단, 자매도시 공연 참가

[텍사스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9/12/03 11:18

휴스턴 가을 콘서트에서 한국 전통공연 펼쳐
김구자 단장에게 감사패 증정

김구자 고용무용단이 휴스턴 시 '자매도시 가을콘서트'에서 부채춤을 선보였다.

김구자 고용무용단이 휴스턴 시 '자매도시 가을콘서트'에서 부채춤을 선보였다.

지난 22일(금) 오후 7시부터 다운타운에 위치한 ‘MATCH(midtown Arts&Theater Center Houston)’공연장에서는 휴스턴시 ‘자매도시 가을콘서트(Sister City Fall Concert)’가 개최됐다.

휴스턴시 시장실 산하 무역국제사무국이 주관한 이번 자매도시 가을콘서트는 오후 7시부터 2시간 동안 진행됐다.

이날은 김구자 무용단의 한국 고전무용공연을 비롯 인도무용과 악기 공연, 멕시코 마리아치(Mariachi) 공연, 휴스턴 합창단 등 다양한 나라의 전통문화 공연단체가 참가했다.

김구자 고전무용단은 김미나, 김정선, 유순이, 사라김, 앤림, 오경림. 김루비 등 7명의 단원들이 참가해 부채춤과 난타와 북춤 등 한국고유의 아름답고 화려한 의상의 율동미와 파워있고 다양한 리듬 등을 선보여 관객들의 박수를 받았다.

김구자 고전무용단의 공연이 끝난 후에는 주최측에서 김구자 단장에게 해마다 행사에 참여해준 공로를 기리는 감사장을 전달하고 축하했다.

이날 자매도시 가을콘서트에는 약 250여명의 관객들이 운집해 공연을 즐겼으며, 마이크 레스터(Mike Laster)시의원이 초청 인사로 실베스터 터너 시장의 업적을 응원했다.

휴스턴시는 지난 1961년 이후 현재 전세계 총 18개 도시들과 자매도시 관계를 맺고 있으며, 자매도시는 미국 도시를 다른 국가의 도시와 연결하여, 인적교류, 아이디어 및 문화를 교환하기 위해 아이젠하워 대통령 시절 시작돼 현재에 이르고 있다.

이번 행사는 휴스턴의 다양성을 축하하고 경험한다는 취지속에 참가 한 나라 가족들과 지역사회를 하나로 모아주는 역할을 하고 있으며, 휴스턴의 가장 큰 특성중의 하나인 다양성을 멋지게 대표하는 성공적인 행사가 됐다.

이덕용 기자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김혜린 재정 플래너

김혜린 재정 플래너

김준서 이민법 변호사

김준서 이민법 변호사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