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50°

2018.11.20(TUE)

Follow Us

"월드컵 응원인 줄 알았는데…" 스미싱

[워싱턴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4/06/18 15:28

한국 정부 주의 당부

확인된 월드컵 관련 스미싱 문자들.

확인된 월드컵 관련 스미싱 문자들.

브라질 월드컵을 사칭한 스미싱 문자가 추가로 발견됐다.

한국 미래창조과학부와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은 브라질 월드컵을 이용한 스미싱 문자 3건이 추가로 발송되고 있다며 주의를 당부했다.

현재까지 브라질 월드컵과 관련해 발견된 스미싱은 총 5건이다.

추가로 확인된 스미싱 문자는 '월드컵 대국민은(응)원보내기', '월드컵기간 파리바게트 기프티콘 수령', '월드컵 거리응원 교통통제 미리체크 확인' 등이며 인터넷주소(URL)를 포함하고 있다.

해당 메시지에 포함된 URL을 클릭하면 스마트폰에 악성앱이 다운로드되고 설치된 악성앱을 통해 주거정보를 비롯해 위치정보, 금융정보, 문자, 통화기록 등이 빠져나간다.

특히 이번 스미싱 문자는 사용자의 금융정보까지 빼갈 수 있어 더욱 주의가 요구된다.

미래창조과학부는 "월드컵 경기 승패 소식, 골장면, 축하 경품 지급 등 월드컵을 사칭한 스미싱이 추가로 유포될 수 있으므로 의심스러운 문자를 받는 경우 인터넷 주소를 클릭하지 말고 즉시 삭제해야 한다"고 밝혔다.

스미싱으로 의심되는 문자를 수신했거나 악성앱을 삭제하기 어려운 경우, 한국인터넷진흥원(국번없이 118)으로 신고하면 2차 피해예방 및 백신앱 설치방법, 악성앱 제거 방법 등을 무료로 상담받을 수 있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