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Partly Cloudy
63.6°

2018.09.24(MON)

Follow Us

한국화 3인전…멋과 감성을 찾다

[LA중앙일보] 발행 2018/07/14 미주판 18면 기사입력 2018/07/13 21:19

신옥균·김정복·이지연 전시회
16일부터 파크뷰갤러리서

신옥균 작품.

신옥균 작품.

김성복 작품.

김성복 작품.

한국화 작가 3인의 그룹전이 LA파크뷰갤러리에서 오는 16일부터 21일까지 열린다.

참여작가는 신옥균, 김정복, 이지연. 이번 전시에서 세 작가는 한국화지만 서로 다른 느낌의 한국화를 선보일 예정이다.

40년간 한국화단에서 활동해 온 우송 신옥균 작가는 전통적인 한국화법에서부터 실경산수 작업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작품을 선보여 온 수묵화가다. 그는 "한국화의 특징인 선과 여백 그리고 먹과 화선지를 통해 발현되는 검은 먹색에서 무한한 색의 감성을 느끼는 점이 좋아 한지 작업을 하게 됐다"고 전한다. 신 작가는 대한민국미술대전과 경향미술대전, 전국장애인미술대전 등의 심사위원을 역임했다.

이지연 작가는 홍익대 디지털 미디어 디자인을 공부했으며 '인사동 아트페어'와 '현재 여성 아트전시'에 참여했다. 현재 일러스트레이터와 디지털 미디어 아티스트로 활동하고 있다. 김성복 작가는 서울세종문화회관 송강초대전과 미주한인서예전시에 참가했으며 미주한인서예협회 회장을 역임했다.

이지연 작품.

이지연 작품.

리셉션은 오는 21일 오후 5시에 열린다.

▶주소: 2410 James M. wood Blvd. LA

▶문의:(213)380-3000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