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65.3°

2018.09.23(SUN)

Follow Us

우주정거장 공기 유출 사고

[LA중앙일보] 발행 2018/08/31 미주판 12면 기사입력 2018/08/30 20:57

도킹 우주선에 미세구멍
우주인들 긴급 수리 나서

우주인 6명이 체류 중인 국제우주정거장(ISS)에서 공기가 밖으로 유출돼 내부 압력이 떨어지면서 우주인들이 긴급 수리에 나서는 사고가 발생한 것으로 알려졌다.

인테르팍스 통신 등에 따르면 30일 새벽(모스크바 시간) ISS에 머물고 있는 우주인들이 공기 유출 신호를 포착했다. ISS 내부의 공기가 밖으로 조금씩 빠져나가면서 내부 압력이 떨어지기 시작한 것이다.

이에 모든 우주인이 러시아 섹터로 이동한 뒤 모듈들을 차례로 차단하면서 공기 유출 근원지를 찾는 작업을 벌였고, 그 결과 지난 6월 ISS로 올라와 우주정거장과 도킹해 있던 러시아 '소유스 MS-09' 우주선에 미세한 구멍이 생겨 유출이 일어난 것으로 파악됐다.

드미트리 로고진 러시아 우주공사 사장은 "우주선에서 외부 손상에 따른 것으로 보이는 미세한 금이 발견됐다"면서 작은 운석이 우주선에 충돌하면서 생긴 것으로 보인다는 전문가들의 진단을 소개했다. 로고진은 "내부에서 특수 재질로 금을 때워 우주선을 수리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하지만 긴급 수리로 일단 차단됐던 공기 유출은 일정 시간이 지난 뒤 재발했다. 이에 우주인들은 ISS에 도킹 중인 우주화물선의 공기통에서 ISS 내부로 공기를 불어넣어 압력을 유지하는 한편 공기 유출의 원인이 되는 다른 구멍을 찾는 작업을 하고 있다고 러시아 우주 소식통이 통신에 전했다.

전문가들은 최악의 경우 사고 우주선을 ISS 본체와 차단함으로써 우주정거장 내 공기 유출을 막을 수 있어 당장 우주인들에게 큰 위험이 제기된 상황은 아니라고 설명했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