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80.3°

2018.11.14(WED)

Follow Us

추신수, 이치로 넘었다…16홈런ㆍ멀티히트

[LA중앙일보] 발행 2018/07/05 스포츠 1면 기사입력 2018/07/04 18:30

44경기 연속 출루로
아시아 선수 신기록 달성

텍사스 레인저스 추신수가 4일 텍사스주 알링턴에 위치한 글로브 라이프 파크에서 열린 휴스턴 애스트로스와의 홈경기에서 3회말 게릿 콜을 상대로 솔로 홈런을 날리고 있다.[AP]

텍사스 레인저스 추신수가 4일 텍사스주 알링턴에 위치한 글로브 라이프 파크에서 열린 휴스턴 애스트로스와의 홈경기에서 3회말 게릿 콜을 상대로 솔로 홈런을 날리고 있다.[AP]

추신수(36ㆍ텍사스 레인저스)가 홈런에 이어 안타를 추가하며 멀티 히트 경기를 펼쳤다.

추신수는 4일 텍사스주 알링턴에 위치한 글로브 라이프 파크에서 열린 휴스턴 애스트로스와의 홈경기에 1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했다.관계기사 8면>

지난 경기에서 2안타 2볼넷 1타점 1득점을 올리면서 역대 아시아 선수 최다타이인 43경기 연속 출루를 달성한 추신수는 이번 시즌 9승 2패 평균자책점 2.50을 기록 중인 우완투수 게릿 콜과 맞붙었다.

이날 추신수는 1회 첫 타석에서 콜의 3구째를 받아쳐 큼지막한 타구를 날렸지만 담장 앞 워닝 트랙에서 중견수에게 잡혔다.

이어 3회말 1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두 번째 타석에 들어선 추신수는 다시 콜의 3구 째 96마일 패스트볼을 받아쳐 좌중간 담장을 넘기는 자신의 시즌 16호 홈런을 만들면서 44경기 연속 출루를 기록했다.

팀이 4-3으로 앞선 4회말 2사 후 세 번째 타석에 나선 추신수는 또 다시 높은 투심패스트볼을 공략해 중전 안타를 만들어내면서 멀티 히트를 때려냈다.

한편, 44경기 연속 출루를 기록한 추신수는 구단 역대 최다 연속 출루 공동 2위에 오르며 1993년 훌리오 프랑코가 기록한 텍사스 구단 최다 연속 출루 기록인 46경기 연속 출루에도 2경기 차로 다가섰다.

관련기사 2018시즌 메이저리그-MLB 종합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