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0.0°

2020.04.08(Wed)

[글마당] 옹알이

조성자 / 시인·뉴저지
조성자 / 시인·뉴저지

[뉴욕 중앙일보] 발행 2020/02/08 미주판 18면 기사입력 2020/02/07 17:21

솔숲의 휘파람으로

골목을 돌아 나오는 메아리로



아기의 입가에서 맴을 도는

말의 시원 빛의 파동을



귀 기울여 보다가

함께 가락을 맞추다가



아득한 저편에서 보내오는 기별이라는 걸

별이 전하고 싶은 안부라는 걸



알아듣고 까르르 웃는 나,

너무 멀리 떠나와 까맣게 잊었던



태고의 말을 아주 잊지는 않았다고

마냥 즐거운 것이다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모니카 김 재정 전문가

모니카 김 재정 전문가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