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2.0°

2020.01.27(Mon)

증시 3대지수 나란히 최고치

[뉴욕 중앙일보] 발행 2019/07/04 미주판 1면 기사입력 2019/07/03 17:24

S&P '3000 고지' 눈앞

뉴욕증시가 랠리를 이어가고 있다. 3대 주가지수는 3일 나란히 사상 최고치를 기록했다.

이날 뉴욕증시에서 초대형 블루칩으로 구성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179.32포인트(0.67%) 상승한 2만6966.00에 거래를 마쳤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지수는 2995.82로 22.81포인트(0.77%) 오르면서 3000선 돌파를 눈앞에 뒀다.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61.14포인트(0.75%) 상승한 8170.23에 마감했다.

주요국 중앙은행의 완화적인 통화정책 기대감이 이어지면서 투자심리가 개선됐다. 크리스틴 라가르드 국제통화기금(IMF) 총재가 유럽중앙은행(ECB)을 이끌게 됐다는 소식이 호재로 작용했다. 시장에서는 라가르드 총재가 마리오 드라기 현 ECB 총재의 완화적인 기조를 이어갈 것이라는 전망이 우세하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연방준비제도(Fed.연준) 이사로 발탁한 2명도 모두 금리 인하를 지지하는 성향으로 분류된다.

[연합뉴스]

>> 관계기사 6면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

핫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