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Partly Cloudy
59.5°

2018.11.17(SAT)

Follow Us

[WS 1차전] 메츠, 캔자스시티에 연장 14회 끝내기 패배

[뉴욕 중앙일보] 발행 2015/10/28 미주판 1면 기사입력 2015/10/27 22:20

캔자스시티 로열스의 알시데스 에스코바(왼쪽) 27일 카우프만 스타디움서 열린 '2015 메이저리그' 뉴욕 메츠와의 월드시리즈 1차전에서 연장 14회말 에릭 호스머의 끝내기 희생플라이때 결승 득점을 올리고 있다.[AP]

캔자스시티 로열스의 알시데스 에스코바(왼쪽) 27일 카우프만 스타디움서 열린 '2015 메이저리그' 뉴욕 메츠와의 월드시리즈 1차전에서 연장 14회말 에릭 호스머의 끝내기 희생플라이때 결승 득점을 올리고 있다.[AP]

캔자스시티 로열스가 14회 연장 혈투 끝에 뉴욕 메츠를 누르고 월드시리즈 1차전을 가져갔다.

캔자스시티는 27일 미주리주 캔자스시티 카우프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5 메이저리그 뉴욕 메츠와의 월드시리즈 1차전에서 연장 14회 터진 에릭 호스머의 끝내기 희생플라이에 힘입어 5-4로 승리했다.

호스머는 3-3 동점인 8회초 2사 2루에 주자를 두고 있는 상황에서 윌머 플로레스의 평범한 1루 땅볼을 가랑이 사이로 빠뜨리며 역전을 허용했다.

패색이 짙던 9회말 1사에서 알렉스 고든의 동점 솔로 홈런으로 승부를 연장으로 끌고 갔다. 호스머는 14회 무사 만루에서 메츠의 6번째 투수 바톨로 콜론을 상대로 좌측에 뜬공을 날려보내 끝내기 타점을 기록하며 자신의 실책을 만회했다.

이날 캔자스시티는 에딘손 볼케스를 선발 등판시켰다. 하지만 경기에 앞서 스포츠 전문매체 ESPN은 볼케스의 부친 다니엘 볼케스가 심장질환으로 세상을 떠났다는 비보를 전했다.

볼케스의 모친은 이 같은 사실을 경기가 끝나기 전까지 아들에게 알리지 말아달라고 요청한 것으로 알려졌다. 아들의 첫 월드시리즈 등판 경기에 영향을 주지 않았으면 하는 바람 때문이었다.

부친의 사망 소식을 아는지 모르는지 볼케스는 메츠 에이스 맷 하비를 상대로 역투하며 6이닝 동안 6피안타 1볼넷 3탈삼진 3실점 퀄리티스타트를 기록했다. 1-3으로 뒤지던 6회말 타선이 3-3 동점을 만들며 볼케스의 패전을 막았다.

캔자스시티는 8회말 호스머의 실책으로 3-4로 경기를 내주는 듯 했으나 9회말 정규이닝 마지막 아웃카운트 2개만을 남겨 두고 고든의 극적인 동점 솔로 홈런이 터졌다.

연장 승부에서도 4-4 균형은 계속됐다. 양팀은 11회와 12회 한 차례씩 기회를 주고 받았지만 득점으로 연결하지는 못했다.

좀처럼 깨지지 않던 균형은 14회말 캔자스시티 선두타자 알시데스 에스코바가 3루수 실책으로 출루하며 급격히 바뀌었다. 이어 벤 조브리스트의 우전 안타로 무사 1, 2루 기회를 잡았다. 메츠는 로렌조 케인을 고의4구로 내보내며 마지막 만루 작전을 펼쳤으나 호스머가 내야가 아닌 외야로 공을 보내며 연장 혈투의 마침표를 찍었다.

두 팀의 월드시리즈 2차전은 28일 같은 장소에서 펼쳐진다.

[뉴시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