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Partly Cloudy
58.2°

2018.11.13(TUE)

Follow Us

보잉사, 오버타임 엄격히 제한한다

[시애틀 중앙일보] 발행 2016/09/15 미주판 2면 기사입력 2016/09/15 11:26


다음달부터 경비 절감 위해...8만명 해당

보잉사가 경비절감을 위해 화이트 칼라 샐러리 직원들의 오버타임을 다음달부터 엄격히 제한하기로 했다.

시애틀 타임즈가 15일 보도한 바에 따르면 보잉사는 지난 13일 매니저들에게 이같은 새 방침을 전달했다.

이 메모에서 보잉사는 현재 시장에서 심한 경쟁을 하고 있어 경비 절감이 필요하다며 미국에서 일하고 있는 샐러리를 받는 종업원들의 경우 사전에 승인된 꼭 필요한 작업 외에는 유료 오버타임을 계속하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이같은 새 방침은 오는 10월 14일부터 시행된다.

보잉사는 이미 올해에만 워싱턴주에서 4000여명을 감원했다. 보잉사는 원가 절감을 위해 이같은 오버타임 제한 외에도 비즈니스 여행, 광고, 납품 경비 등도 줄였다.
이같은 오버타임 제한이 해당되는 종업원들은 비노조원인 샐러리 종업원들과 엔지니어 포함 일부 노조 직원들인데 8만여명이 해당된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