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73.4°

2018.09.23(SUN)

Follow Us

시애틀형제교회 담임 권준 목사

[시애틀 중앙일보] 발행 2016/02/12 미주판 3면 기사입력 2016/02/12 11:31

PCUSA 노스웨스트코스트 노회장
“결혼 정의 재 변경 디딤돌”

시애틀형제교회 담임권준 목사(사진)가 지난 11일 미국장로교 노스웨스트코스트 노회장으로 선출됐다.

권 목사는 이날 케스케이드뷰장로교회에서 열린 정기노회에서 소속 55개 교회 회원들로부터 노회장에 선출됐다.

노스웨스트코스트 노회는 시애틀 북부지역인 스노호미시, 알라스카 남부, 워싱턴 주 중부와 동부 지역의 미국장로교회 연합으로 권목사는 1년간 노회장으로 활동한다.

권 목사는 "노회장에 출마하고 미국교회를 섬기기로 한 것은 이제 더 이상 미국 교단에 속한 한인교회에 머물지 않고, 한인교회가 교단에 복음의 선한 영향력을 끼치며 빛과 소금의 역할을 감당할 시기이기 때문"이라며 "미국장로교 내부에서 복음을 전하고 하나님의 말씀 안에서 교단이 나아가야 할 방향을 제시할 것"이라고 전했다.

또 한인 노회장을 선출한 이유에 대해 이전에는 한인교회의 영향력이 크지 않았으나 이제는 한인교회가 차지하는 비중이 30% 가까이 되기때문에
한인교회를 고려하지 않을 수 없게 된 것으로 분석했다.

특히 권준목사는 오는 6월 오리건에서 열리는 미국장로교 총회 모임에 참석해 노회의 입장을 대변할 예정이라며 “지난 총회에서 우리 노회는 결혼 정의 변경을 부결시킨 바 있기때문에 이번 총회에서 결혼 정의를 재변경할 수 있는 디딤돌이 되면 좋겠다”고 말했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