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Overcast
65.1°

2018.09.20(THU)

Follow Us

구글 새 스마트폰 ‘픽셀(Pixel)’ 공개

[샌프란시스코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6/10/04 16:57

사진은 해당일 폴더에  사진설명: 구글 스마트폰 &#39;픽셀&#39; 공개행사모습<br>

사진은 해당일 폴더에 사진설명: 구글 스마트폰 '픽셀' 공개행사모습

구글이 4일 샌프란시스코에서 열린 행사에서 스마트폰 신제품 '픽셀'(Pixel)을 전격 공개하며 본격적인 스마트폰 시장 공략에 나섰다고 AP통신 등이 보도했다. 오랜 파트너였던 삼성 그리고 애플 등 이미 시장을 선점하고 있던 기업들과 본격적인 경쟁에 돌입한 것이다.

픽셀의 등장은 구글의 스마트폰 시장에서의 전략이 완전히 달라졌음을 의미한다. 소프트웨터 강자인 구글은 그동안 자체적으로 스마트폰을 생산하기보다는 '넥서스'라는 브랜드로 스마트폰을 판매해왔다.

넥서스는 제조사가 하드웨어를 개발하고 구글은 소프트웨어를 제공하는 방식이었다. 반면 픽셀은 기존과는 다른 전략으로 소프트웨어뿐만 아니라 하드웨어도 구글이 직접 생산한다.

구글의 새 스마트폰은 5인치(12.7㎝)인 '픽셀'과 5.5인치짜리 '픽셀 XL' 등 두 종류로 나뉜다. 색상은 검정색, 은색, 파란색 등 3가지 색상으로 출시됐다. 중앙처리장치(CPU)는 클록 속도가 2.15㎓인 퀄컴 스냅드래곤 821, 4기가바이트(GB), 램을 장착했다.

이밖에 구글 신제품의 배터리 용량은 픽셀이 2770mAh(밀리암페어시), 픽셀XL이 3450mAh다. 구글이 새로 내놓을 픽셀 스마트폰은 대만의 휴대전화 제조사 HTC가 생산하며 가격은 한 대당 649달러(약 72만원)이다.

한편 구글은 이날 스마트폰 신제품 외에 '스마트 홈' 기기들과 데이드림 VR 헤드셋도 함께 선보였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