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Mostly Cloudy
65.6°

2018.09.21(FRI)

Follow Us

NAFTA 재협상, 加 경제 ‘걸림돌’

[토론토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8/03/22 12:36

CBC, 내수시장 위축 전망

북미자유무역협정(나프타) 재협상을 둘러싼 불확실성과 미국의 보호무역 정책, 향후 금리 추가 인상 등이 올해 캐나다 경제 성장에 걸림돌로 작용할 것이라는 분석이 나왔다.
21일 민간싱크탱크 ‘컨퍼런스 보드 오브 캐나다(CBC)’는 관련보고서에서 “성장률이 지난해 3%를 고비로 올해는 1.9%에 그칠 것”이라고 내다봤다.

보고서는 “지난 수년째 성장을 이끌어온 내수 시장이 올해엔 위축될 것”이라며”이에더해 나프타 재협상과 미국의 철강및 알루미늄 관세 조치 등이 부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이라고 지적했다.

도널드 트럼프 미 행정부는 지난 8일 철강과 알루미늄에 각각 25%와 10%의 관세를 부과할 것이라고 발표했다. 그러나 대미 최대 철강 수출국인 캐나다에 대해서는 일단 나프타 재협상을 지켜보기 위해 제외한다고 밝혔다.

이와관련, 보고서는 “나프타 재협상과 관세는 캐나다 경제에 먹구름으로 자리잡고 있다”며”재협상이 결렬될 경우 큰 여파가 밀려올 것”이라고 경고했다.

이로인해 기업들이 관망하는 입장으로 신규투자를 꺼리고 있어 올해 신규투자 총액이 지난해 2.3% 증가에서 1%이내에 머무를 것이라고 덧붙였다.

일자리도 줄어들어 신규고용이 지난해 33만6천9백명에서 올해엔 23만2천명에 그칠 것이라고 전망했다. 지난해 3.2% 증가했던 소비자 지출도 올해엔 2.4%로 낮아질 것이라고 예상했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