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2.0°

2019.05.22(Wed)

“내년 캐나다토너먼트 출전”

[토론토 중앙일보] 기사입력 2007/09/27 13:00

토론토한인야구단 레드데블스

토론토한인야구단 레드데블스(단장 전범수)가 창단 첫해 연승을 올리고 내년에 캐나다토너먼트에 출전한다.

리치먼드힐의 홈구장인 그린팍 야구장에서 지난 16일 대만팀을 17-1로 대파, 23일 일본리그 준우승팀인 아사히를 12-10으로 꺽은 레드데블스는 내년 7월 캐나다데이를 기해 3~4일에 걸쳐 펼쳐지는 토너먼트 경기에 참가한다. 이 토너먼트는 온타리오 전역 성인야구팀들이 참가하는 대규모 대회다.

레드데블스에는 인천대학 야구선수 출신으로 한국에서 사회인 야구팀 코치 및 감독생활을 한 정성직씨 등 한인 23명이 활동하고 있다.

전 단장은 “내년에는 중국, 대만, 일본팀과 연계한 ‘아시안 리그’를 출범시킬 예정이다. 캐나다사회 각 토너먼트에도 적극 참여해 한인사회의 위상을 높이는데도 일조하겠다”면서 “야구단에 관심을 가져준 동포사회에 감사한다”고 전했다.

레드데블스는 올해 정규시즌을 마감하고 내년 1월부터 미시사가 휴론타리오-401고속도로 인근 온타리오블루제이스(아마추어야구팀운영) 야구전용 실내연습장에서 매주 토요일 겨울철 경기를 갖는다.
현재 한인사회 성인야구팀으로는 레드데블스, 코리안타이거스, 화랑스포츠팀 등이 있다.

(김효태 기자)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

핫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