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63.1°

2018.11.14(WED)

Follow Us

재향군인회 다시 분열되나…'회장선거 보이콧' 주장 제기

[LA중앙일보] 발행 2018/02/22 미주판 6면 기사입력 2018/02/21 19:24

대한민국 재향군인회 미국서부지회(회장 위재국.이하 재향군인회)가 2018년도 지회장 선거를 코앞에 두고 내분 조짐을 보이고 있어 23일로 예정된 선거가 제대로 치러질 수 있을지 관심이 모이고 있다.

일부 원로 회원과 손민수 후보 지지자들은 21일 오후 한인타운 에서 만나 회장 선거 참여 여부를 두고 난상토론을 벌였다.

이 자리에서는 현 선거관리위원회 구성부터 시작해 대의원 선출, 타후보 출마자격 등에 모두 하자가 있기 때문에 선거를 보이콧해야 한다는 주장이 강하게 제기됐다.

이 같은 상황과 관련해 위재국 회장은 이날 본지와의 전화 통화에서 "회장 선거 과정에 전혀 문제가 없다. 모든 일이 적법하게 진행되고 있다"며 손 후보 측 주장을 일축했다.

임대인 선거관리위원회 위원장도 "한국 재향군인회 본부에서 직접 받은 지침서대로 하고 있다"며 "손 후보가 질의한 문제에 대해서는 서면(카톡)으로 모두 답변했고 아무 문제가 없다"고 말했다.

재향군인회 차기 회장 선거는 각 향군단체를 대표하는 58명의 대의원이 투표권을 행사하게 된다. 이번 선거에는 손민수 후보(기호 1번)와 김재권 후보(기호 2번)가 출마했다. 총회를 겸한 회장선거는 23일 오전 10시30분 용수산에서 열린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