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Clear
81.7°

2018.09.20(THU)

Follow Us

연방 대법원, '이슬람 5개국 국민 입국금지 행정명령' 효력 인정

[연합뉴스] 기사입력 2018/06/26 08:24

(워싱턴=연합뉴스) 강영두 특파원 = 이란, 예멘 등 이슬람 5개국 국민의 입국을 금지한 도널드 트럼프 미국 행정부의 반(反)이민 행정명령 시행이 연방대법원에서 효력을 인정받았다.

미 연방대법원은 26일(현지시간) 하와이 주(州) 정부가 이슬람권 5개국 출신자의 입국을 금지한 트럼프 정부의 행정명령은 종교에 따른 차별을 금지한 헌법을 위반한 것이라며 제기한 소송에서 원고 패소 판결을 했다.

연방 대법관 9명 중 5명이 행정명령 시행에 찬성했고, 나머지 4명은 반대 의견을 냈다.

트럼프 행정부는 지난해 9월 북한과 이란, 예멘, 리비아, 소말리아, 시리아, 베네수엘라 등의 국민에 대해 입국을 금지하는 행정명령을 시행했다.

이에 하와이 주 정부는 북한과 베네수엘라를 제외한 나머지 5개 이슬람권 국가 국민의 입국금지는 위헌이라고 대법원에 소송을 제기했다.

k0279@yna.co.kr

(끝)<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강영두

관련기사 보수화 대법, 이슬람 국민 입국금지 인정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