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6.0°

2019.06.20(Thu)

'정글' 박우진, 고열 극복한 '우너자이저'..바나나 채집 성공

[OSEN] 기사입력 2019/05/17 18:11

'정글' 제공

[OSEN=박판석 기자] 그룹 에이비식스의 박우진이 놀라운 괴력을 보여준다. 

‘정글의 법칙 in 로스트 정글’에서 병만족의 에너지원 역할을 톡톡히 한 ‘박우진’이 18일 방송에서는 ‘헐크’로 빙의돼 괴력을 발휘한다.

지난주 초대형 뗏목 노젓기는 물론 기우제 댄스까지 맹그로브에 입성하자마자 대활약을 펼친 박우진은 39도가 넘는 고열로 쓰러져 모두의 걱정을 자아냈다.

하지만, 그는 자타 공인 ‘우너자이저’라는 닉네임답게 몇 시간 만에 초스피드로 복귀해 놀라운 체력을 과시했다. 또한 부족원에 대한 미안함을 드러내며 공백을 꼭 만회하겠다고 의지를 다졌다. 이에 박우진은 다음 날 바로 박호산, 구구단 미나와 함께 식량 탐사에 나섰다.

먹을 수 있는 열매를 탐사하던 중 드디어 ‘바나나’를 발견한 탐사팀은 크게 흥분하며 열매를 따기 위해 고군분투했다. 큰형님 박호산은 높이 달린 바나나를 손에 넣기 위해 우진에게 목마를 태워주는 기지를 발휘하기도 했다. 이에 박우진은 마치 헐크에 빙의한 듯 사냥도구로 사정없이 바나나를 내려치기 시작, ‘우너자이저’의 진가를 제대로 발휘했다는 후문이다.

‘우너자이저’ 박우진의 괴력 탐사가 성공적으로 마무리될 수 있을지는 오늘(18일) 오후 9시 ‘정글의 법칙 in 로스트정글’에서 확인할 수 있다./pps2014@osen.co.kr

박판석 기자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

핫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