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닫기

Los Angeles

68.0°

2020.10.20(Tue)

SD교육구 임시해고 경고장 받은 교사 300여명 구제

  • 글꼴 확대하기
  • 글꼴 축소하기

[샌디에이고 중앙일보] 발행 2011/07/13 미주판 21면 기사입력 2011/07/12 16:15

임시해고 경고장을 받았던 샌디에이고 통합교육구(SDUSD)소속 1300여명의 교사 및 학교 관계자들 중 303명의 교사가 구제될 전망이다.

직면해 있는 막대한 예산적자를 타개하기 위한 방안으로 지난 3월 소속 교사들에게 일명 ‘핑크슬립’이라는 임시해고 경고장을 보낸바 있는 SDUSD는 최근 할당받은 3천6백만 달러의 주예산 중 2천2백만 달러를 교사 303명을 구제하는데 사용한다고 8일 밝혔다.

따라서 초등학교 저학년 교실정원이 30명으로 늘어날 뻔했던 계획도 취소돼 학급당 24명 수준을 유지할 수 있게됐다.

그러나 빌 코우바 교육감은 “이같은 조치는 올 한해 한정적일 뿐이며 재정적자가 계속되는한 내년에 또다시 해고사태가 발생될 수 있으며 학급당 학생 수가 대폭 늘어날 수도 있는 현실임을 명심해야 한다”고 말했다.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김혜린 재정 플래너

김혜린 재정 플래너

김준서 이민법 변호사

김준서 이민법 변호사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