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67.0°

2019.10.22(Tue)

주택 다운페이 자금 마련 18년 걸린다

[LA중앙일보] 발행 2018/10/30 경제 1면 기사입력 2018/10/29 18:07

20% 다운에 13만불 필요
샌호세 제외 전국 최장
수입보다 집값 더 올라

LA에서 중간가격 주택 구입을 위한 다운페이먼트를 마련하려면 20년 가까이 걸린다는 연구조사 결과가 나왔다.

부동산 전문 매체 질로(Zillow)가 최근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중간 소득층이 LA 메트로 지역의 중간가격 주택 구입을 위해 다운페이먼트 자금 20%를 저축하려면 18.4년이 걸리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북가주 샌호세를 제외한 전국 주요 대도시 가운데 가장 긴 기간이다.

현재 LA지역의 주택 중간가격은 64만6300달러로 이 가격의 주택 구입을 위해 필요한 20% 다운페이먼트 금액은 12만9260달러다. 중간 소득 가구가 매년 연소득(7만373달러)의 10%에 해당하는 금액을 저축해 다운페이먼트에 필요한 자금 약 13만 달러를 만드는데 걸리는 기간이 18.4년인 것이다.

이 같은 계산은 다운페이먼트에 필요한 목돈을 모으는 기간인 18.4년 동안 수입이 일정하다고 가정한 것이다.

1998년 이후 LA의 경우 수입은 62.5% 상승했다. 만약 연 수입이 이와 비슷한 상승세를 유지한다면 중간소득자의 수입은 지금부터 18년 뒤인 2036년에는 대략 연봉 11만 달러를 받을 수 있다.

하지만 불행하게도 같은 기간 집값은 더 올랐다. LA 메트로 지역은 1998년 이후 올해까지 244.5%나 폭등했다. 그리고 만약 이 같은 추세로 집값이 계속 오른다면 18년 뒤인 2036년의 중간가격 주택은 200만 달러를 넘게 된다. 이럴 경우 다운페이먼트에 필요한 액수도 40만 달러 이상이 된다.

상당수 LA주민이 20%에 미치지 못하는 금액만 다운페이먼트하고 집을 구입할 수밖에 없는 배경이다.

이에 따라 다수의 금융기관은 크레딧이 좋을 경우 3% 다운페이먼트로도 주택을 구입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있다. 그러나 문제는 20%를 다운페이먼트 한다 해도 매월 갚아야 할 융자상환액에 더해 보험과 재산세까지 합치면 3300달러 정도를 지출해야 한다. 이는 중간소득자가 매달 집으로 갖고 가는 수입의 절반을 넘는 액수다. LA에서는 사실상 중간소득자의 주택구입이 불가능함을 보여주는 대목이다. 다운페이먼트를 낮추면 월 상환액 액수만 높아진다. 예를 들어 같은 중간가격 주택을 5%만 다운페이먼트하고 구입할 경우 월 상환액은 대략 1000달러 정도 더 높아진다. 연봉 7만 달러에서 세금을 제외한 월 실수령액이 5000달러 정도인 사람이 집값으로 4000달러 이상을 낼 수 있는 경우는 거의 없다.

LA는 전국적으로도 가장 주택 구입이 어려운 도시에 올라 있다. 질로가 조사한 자료에 따르면 20% 다운페이먼트 마련에 필요한 전국 평균 기간은 7년을 조금 넘는 수준이다. 집값 상승 속도와 봉급 인상 속도의 차이도 LA보다 전국이 조금 덜하다. 전국적으로 1998년부터 2018년 사이 수입 증가는 52.6%, 집값 상승은 98.6%였다.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