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73°

2018.09.21(FRI)

Follow Us

"도니코니도 놀란 에너지"..'아이돌룸' 오마이걸, 예능감 불태웠다 [어저께TV]

[OSEN] 기사입력 2018/09/11 15:17

[OSEN=이소담 기자] "비타민 어디 거 먹니?"

도니코니도 놀라워한 그룹 오마이걸의 예능 활약이다. 녹화 시간 내내 뿜어져나오는 에너지에 MC들도 감탄할 정도.

지난 11일 오후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아이돌룸'에서는 게스트로 오마이걸이 출연했다.

오마이걸에서는 예능 멤버로 꼽히는 승희를 비롯해 효정, 유아, 승희, 비니, 미미, 지호, 아린 등 모든 멤버들이 에너지 넘치는 모습으로 주목을 받았다.

높은 직캠 조회수를 자랑하는 승희는 어떻게 하면 다양한 표정을 지을 수 있는 비결을 공개했다. 그녀는 "얼굴이 맛집이다. 맛깔난다"고 설명했고, 정형돈은 승희의 톤을 보며 "너 승관이랑 친하지?"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세븐틴 승관도 예능감이 뛰어난 멤버로 유명한 만큼, 승희의 예능감을 칭찬하는 뜻이었다.

파워풀한 매력을 뽐낸 건 유아다. 이날 레드벨벳, 선미에 이어 '하바나 코리아' 대회가 펼쳐진 가운데, 가장 마지막에 등장한 유아가 3대 '하바나 코리아' 진으로 등극했다. 멤버들은 댄스를 선보이기에 앞서 부끄러워하는 모습을 보였는데, 음악이 시작됨과 동시에 눈빛부터 달라져 놀라움을 자아냈다.

비트박스 피카츄, 팔꿈치에 혀 닿기, 북한 동요 부르기, 레몬 많이 먹기 등 오마이걸의 개인기는 넘치고 넘쳤다. 앞서 보아가 가장 눈에 들어오는 원픽 아이돌은 오마이걸이라고 밝힌 바. 유아가 대단한 팬심을 자랑하는 보아를 향한 헌정 무대까지 열정적으로 선보이며 한 시간을 가득 채운 오마이걸이다.

그녀들의 에너지는 정말 끝도 없어서 정형돈이 "그만 해라"라고 할 만큼이었다. 단 한 시간만 보아도 오마이걸에게 빠져드는 '입덕 방송'으로 기억될 것이다. / besodam@osen.co.kr

[사진] '아이돌룸' 방송화면 캡처.

이소담 기자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