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Overcast
63.8°

2018.09.25(TUE)

Follow Us

광주 남구 에너지밸리 최대수혜단지 '일진 스위트포레' 7월 공급

김진우 기자 (kim.jinwoo.ja@gmail.com)
김진우 기자 (kim.jinwoo.ja@gmail.com)

기사입력 2018/06/20 19:02

지석동 일진 스위트포레

지석동 일진 스위트포레

광주광역시 남구 석정, 지석, 압촌, 대지, 칠석동 일원 일대에 호남권 대규모 차세대 핵심 도시첨단산단이 조성되고 있다. 지방산단 29만평, 국가산단 15만평을 포함한 약 44만평 대규모의 부지에 들어서는 광주 에너지밸리 일반산업단지 조성사업이 바로 그 주인공이다.

한국전력에 의하면 에너지밸리에 투자를 유치한 기업 수가 이미 300개를 돌파했으며, 이들 기업은 에너지밸리에 총 839억원을 투자해 512개 일자리를 창출할 계획이라고 알려왔다.

최근 한국전기연구원과 LS산전, 한국기초과학지원연구원 등의 입주가 확정되었으며, 한전 측에 의하면 지금까지 총 310개사와 에너지밸리 투자협약을 완료했다는 소식이다. 이로 인한 광주 남구 지역일대에 새로운 추가유입인구가 계속해서 증가할 것으로 전망된다.

이 같은 핵심사업현장 인근에 수혜를 받을 분양현장이 있어 화제가 되고 있는데, 바로 7월 공급을 앞둔 남구 지석동에 위치한 일진 스위트포레이다. 일진 스위트포레의 모회사인 일진그룹은 올해 2018년 그룹창립 50주년을 맞이한 재계순위 50위권의 재무적으로 안정적인 중견기업이다.

남구 지석동 270번지 일원에 위치한 일진 스위트포레는 총 347세대 8개동 지하 1층 ~ 지상 12층~15층 규모로 설계 되었으며 세대 면적은 78㎡ A/B타입, 84㎡ A/B type 총 4개 type 으로 실 거주 가구에서 가장 선호하는 중형으로만 이루어져 있다. 단지는 전세대 남향위주로 설계되어 있으며 넓은 동간 거리를 유지해 일조권 및 환기가 용이해 쾌적한 세대환경을 자랑할 것으로 보인다.

또한 일진 스위트포레는 인공지능 기술이 접목된 최첨단 AI아파트 단지로서 빅데이터 분석을 기반으로 AI서비스를 제공하며 생활 정보, 음악, 키즈교육 등 다양한 최첨단 홈 네트워크 서비스를 받아볼 수 있는 차세대 아파트 단지로서 일반 아파트단지들과 차별성을 두고 있다.

학군 또한 뛰어나다. 단지 바로 앞 대촌중앙초등학교와 대촌중학교 등이 단지 바로 앞에 위치해 있어 5분내 도보로 통학이 가능하며, 행정구역상 광주 남구에 위치한 만큼 광주대와 광주 국제영어마을 및 인성고, 대성여고, 대광여고, 동성고 등 뛰어난 남구 특급 명문 학군을 자랑한다.

뛰어난 교통환경도 이점이다. 단지 측면으로 광역 왕복8차선 도로가 인접해 서창IC, 제2순환도로의 근접성이 뛰어나, 나주혁신도시는 물론 광주 전지역 접근이 용이하다. 추가적으로 도시계획대로 및 대촌IC, 매월IC, 광주·완도고속도로가 예정되어 있어 교통사항이 더욱 원활해질 예정이며, 광주공항과 KTX송정역을 빠르게 이동할 수 있어 전국 어디든 여유롭게 이동할 수 있다.

편리한 생활권 또한 눈여겨볼만 하다. 남평 하나로마트와 농협이 인근에 위치해 있어 이용이 편리하고 효천지구 외 나주 혁신도시와는 물론 풍암지구 까지 접근성이 뛰어나 매우 편리한 광역 라이프 인프라를 자랑한다.

주변 자연환경 또한 뛰어나다. 단지 사방에 둘러싸인 등용산, 봉황산, 송학산을 비롯해 단지 옆으로 대규모 호수공원조성이 예정되어 있으며, 드들강 솔밭공원이 근거리에 위치해 이용이 편리하다. 또한 승촌보, 포충사, 고싸움놀이 테마공원, 영산강 문화관 등 휴식공간 및 다양한 여가활동을 즐길 수 있는 최적의 환경을 갖추었다.

그 외에도 중도금 전액 무이자 조건으로 계약 이후부터 입주까지 추가 부담금이 없어 금전적 부담을 한층 덜어주었으며, HUG(주택도시보증공사)의 보증보험가입으로 계약 후 납부한 계약금 등 자산에 대한 안정성까지 확보해 안심할 수 있다.

일진 스위트포레는 오는 7월 13일 견본주택이 오픈하며 기타 자세한 내용은 문의전화 및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견본주택은 광주광역시 남구 지석동에 위치해 있다.

오늘의 핫이슈

Branded Content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