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s Angeles

122.°

2019.10.15(Tue)

워싱턴 교협, 하반기 행사 계획 발표

심재훈 기자 shim.jaehoon@koreadaily.com
심재훈 기자 shim.jaehoon@koreadaily.com

[워싱턴 중앙일보] 기사입력 2017/07/11 07:19

26~30일 동포복음화 대성회
10월초 목회자부부 힐링트립

워싱턴교협의 한훈 회계, 심대식 부서기, 손기성 회장, 김영배 부총무, 류광현 서기(왼쪽부터).

워싱턴교협의 한훈 회계, 심대식 부서기, 손기성 회장, 김영배 부총무, 류광현 서기(왼쪽부터).

워싱턴지역한인교회협의회(회장 손기성)가 동포복음화 대성회를 비롯 목회자부부 힐링 트립 등 행사를 개최한다.

워싱턴교협은 10일 애난데일 설악가든에서 하반기 행사 계획을 발표했다. 교협에 따르면 오는 26일(수)부터 30일(일)까지 워싱턴지역 6개 교회에서 동포복음화 대성회를 연다. 초청 강사는 총신대학교 운영이사장인 강진상 평산교회 담임목사다. 26일 오후 7시 30분 성광교회를 시작으로, 27일 오후 7시 30분 휄로십교회, 28일 오후 7시 30분 열린문교회, 29일 오전 6시 베다니장로교회, 오후 7시 30분 필그림교회, 30일(일) 오후 3시 와싱톤중앙장로교회에서 집회가 이어진다.

또 9월 14~16일 워싱턴 지역에서 열리는 세계여선교연합회 총회를 지원한다. 총회에는 와싱톤중앙장로교회 김정숙 권사가 회장 후보로 나선다. 10월 2~5일(목)에는 목회자부부 힐링트립을 실시한다. 손기성 회장은 “목회자 부부 가운데는 냉랭하게 사는 분들이 적지 않다”며 “생계를 위해 투잡, 쓰리잡 하다 보면 지치면서 부부 사이도 멀어질 수 있는데, 이런 분들에게 치유의 시간을 제공하는 의미 있는 행사”라고 말했다.

한편 10월 30일(월)에는 메시야장로교회(목사 한세영)에서 43차 총회가 열린다.

오늘의 핫이슈

PlusNews

포토 뉴스

전문가 칼럼전문가 전체보기

HelloKTown